경기도, 200억원 규모 ‘추석명절 특별경영자금’ 수혈
상태바
경기도, 200억원 규모 ‘추석명절 특별경영자금’ 수혈
  • 김삼철 기자
  • 승인 2020.09.16 18: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오는 18일부터 총 200억원 규모의 ‘2020년도 추석절 특별경영자금’을 운영, 지원을 추진한다. 사진은 경기도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경기도가 18일부터 경기도 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총 200억원 규모의 ‘2020년도 추석절 특별경영자금’을 지원한다. 사진은 경기도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추석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도내 기업을 위한 자금수혈에 나섰다.

경기도는 오는 18일부터 총 200억원 규모의 ‘2020년도 추석절 특별경영자금을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올 추석은 코로나19 상황의 장기화와 맞물려, 자금부족의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이 전무후무하게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으로, 이번 특별경영자금 지원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피해를 입은 기업의 경영 안정화와 추석을 전후로 발생하는 일시적 자금난 해소를 통해 일자리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는 데 목적을 뒀다.

융자조건은 업체 당 2억원 이내 1년 만기상환으로, 대출 금리는 경기도 이차보전 지원을 통해 은행금리보다 1%를 낮게 이용할 수 있으며, 기존 운전자금 지원 여부와 상관없이 별도로 지원한다.

운영 기간은 오는 918일부터 1231일까지로, 916일부터 사전 신청이 가능하다. , 200억원의 자금이 소진되면 지원이 조기 종료될 수 있다.

이와 더불어 코로나19피해 소상공인 지원 확대를 위해 유보금 1000억원을 코로나19피해 소상공인자금에 즉시 배정해 중단 없이 자금 지원을 하기로 했다.

지원을 희망하는 도내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은 경기신용보증재단 25개 지점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지점을 방문하지 않고도 경기도 중소기업육성자금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도 신청할 수 있다.

황영성 특화기업지원과장은 코로나19까지 겹쳐 더욱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이 따뜻한 추석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경제 안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부평署,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고교 40대 여교사 조사 중
  • 이항진의 말과 행동, 과연 여주시장 맞나
  • [단독] 여주시민축구단 K4 “나오지 않는 선수 급여 유용”...결국 “해체”
  • 인천공항 출국 수속장 셔터(수하물 벨트) 부순 20대 네팔인 붙잡혀
  • ‘코로나 시대’ 국민 정서함양은 문화예술
  • 與野, 정당 지지율 갈수록 격차 심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