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단대동 행복주택 입주 경쟁률 평균 3.9대 1
상태바
성남시, 단대동 행복주택 입주 경쟁률 평균 3.9대 1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0.09.16 18: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말 건설되는 성남시 단대동 행복주택 조감도. (사진제공=성남시청)
올해 말 건설되는 성남시 단대동 행복주택 조감도. (사진제공=성남시청)

성남시가 대학생, 청년, 신혼부부 등의 주거 불안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직접 건설 중인 단대동 행복주택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6일 시에 따르면 성남도시개발공사를 통해 지난달 20일부터 26일까지 단대동 행복주택 60가구에 대한 입주자 모집 서류를 접수한 결과 233명이 신청해 이 같은 경쟁률을 보였다고 밝혔다.

단대동 행복주택은 지하 2, 지상 7층 연면적 4700규모로 올해 말 건설되며, 1개 동에 전용면적 16·24가구, 26·18가구, 44·18가구가 들어선다.

대학생 신혼부부 청년 신혼부부만이 입주가 가능하며 이들의 집값, 임대료에 대한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으로 저렴하게 공급된다

유형별로 소득이 있는 청년층(19~39) 26A형의 우선 공급분 1가구 경쟁률이 가장 높아 481을 기록했다. 반면, 16A형의 대학생 우선 공급분 8가구 경쟁률은 2.41로 가장 낮았다.

시 관계자는 단대동 행복주택 최종 당첨자는 신청자 서류 공개 추첨, 입주 자격 서류 조사(3개월) 1215일 성남시·성남도시개발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입주 시기는 내년 초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부평署,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고교 40대 여교사 조사 중
  • 이항진의 말과 행동, 과연 여주시장 맞나
  • [단독] 여주시민축구단 K4 “나오지 않는 선수 급여 유용”...결국 “해체”
  • 인천공항 출국 수속장 셔터(수하물 벨트) 부순 20대 네팔인 붙잡혀
  • ‘코로나 시대’ 국민 정서함양은 문화예술
  • 與野, 정당 지지율 갈수록 격차 심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