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북부순환로 21일 개통…"동·서 연결, 상습체증 개선"
상태바
수원북부순환로 21일 개통…"동·서 연결, 상습체증 개선"
  • 권영복 기자
  • 승인 2020.09.16 17: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최초 민간투자도로 준공
수원시는 16일 오후 3시 수원북부순환로 188에 위치한 장안영업소에서 수원북부순환로 준공식을 개최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수원시는 16일 오후 3시 수원북부순환로 188에 위치한 장안영업소에서 수원북부순환로 준공식을 개최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수원의 동·서를 연결하게 되는 수원북부순환로가 오는 21일 본격 개통된다. 이 사업은 지난 2004년 시작된 수원시 첫 민간투자사업으로 16년여만에 준공됐다.

16일 수원시에 따르면, 수원의 동·서를 연결하는 이번 북부순환로 개통으로 수원시에도 서울시처럼 외곽을 순환하는 형태의 역삼각형 모양 도로망이 완성돼, 만성적인 시내 도로 상습체증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3시에 개최된 준공식은 수원북부순환로 장안영업소에서 염태영 수원시장과 김승원 국회의원,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 등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수 등 행사와 도로를 직접 달려보는 버스투어로 진행됐다.

수원북부순환로는 장안구 이목동과 영통구 이의동을 연결하는 7.7길이 왕복 4차선 도로로, 총 사업비 3161억 원을 투입해 신광교·이의 등 2개 터널과, 지지대교·북수원1·2교 등 13개 교량, 장안·조원영업소와 파장·조원·광교IC가 설치됐다.

수원북부순환로는 지지대교차로 인근 파장IC에서 시작돼 주안말사거리 인근의 조원IC를 지나 영동고속도로 동수원IC 부근 광교IC로 연결되고, 용인~서울고속도로 광교·상현IC 일원 광교호수로로 연결된다.

이 순환로를 이용하면 국도 1호선과 43호선 등 시내 구간을 경유하지 않고 북수원에서 광교와 용인, 광주 등 타 지역으로 나갈 수 있으며, 이목동에서 광교·상현IC를 오갈 때, 이 도로를 이용하면 국도 1호선을 이용하는 때보다 30분을 절약할 수 있을 전망이다. 이로인해 광교신도시 주변 도로 소통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통행료는 1종 승용차를 기준으로 파장IC~광교·상현IC의 본선을 이용하는 장안영업소 통과할 경우 1500, 조원IC~광교·상현IC 구간 지선을 이용하며 조원영업소를 통과하면 1000원이다. 수원북부순환로는 수원시에서 최초로 진행된 민간투자도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부평署,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고교 40대 여교사 조사 중
  • 이항진의 말과 행동, 과연 여주시장 맞나
  • [단독] 여주시민축구단 K4 “나오지 않는 선수 급여 유용”...결국 “해체”
  • 인천공항 출국 수속장 셔터(수하물 벨트) 부순 20대 네팔인 붙잡혀
  • ‘코로나 시대’ 국민 정서함양은 문화예술
  • 與野, 정당 지지율 갈수록 격차 심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