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광화문 집회·사랑제일교회·깜깜이 등 확진자 5명 발생
상태바
성남시, 광화문 집회·사랑제일교회·깜깜이 등 확진자 5명 발생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0.08.25 14: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는 분당구 서현동에 거주하는 54세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성남시 페이스북 캡쳐)
성남에서 8·15 광화문집회, 성북 사랑제일교회 등과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모두 5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사진=성남시 페이스북 캡쳐)

성남에서 8·15 광화문집회, 성북 사랑제일교회 등과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모두 5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25일 시에 따르면 분당구 야탑동 매화마을 주공3단지에 거주하는 48세 남성(#271) 분당구 구미동에 거주하는 54세 여성(# 272), 분당구 구미동 까치마을 1단지대우아파트에 거주하는 64세 남성(#273), 중원구 상대원 2동에 거주하는 62세 남성(#274), 분당구 정자동 파크뷰아파트에 거주하는 60세 남성(#275)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 당국 조사에서 성남 271번 환자는 8·15 광화문집회에 참석했다가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써 성남시에서 8·15 광화문집회와 관련된 확진자는 모두 5명으로 늘어났다.

성남 272번은 서울시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와 관련된 무증상 확진자로 지난 24일 검체 채취 검사 결과 확진자로 판명났다. 이로써 성남시에서 사랑제일교회와 관련된 확진자는 모두 28명으로 늘어났다.

성남 273번은 타지역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18일부터 코로나19 증상이 나타났고 24일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성남 274번과 275번은 일명 '깜깜이 환자'로 각각 지난 18일과 22일 코로나19 증상이 나타나 지난 24일 선별진료소 검체 검사결과 확진자로 확인됐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평택시민들 뿔"···스타필드 안성, 문 열자마자 “심각한 교통난”
  • 골프장 캐디 성희롱 고객 ‘꼼짝 마’··· “카트에 블랙박스 속속 도입”
  • 이재오 전 특임장관, 이포·여주·강천보 방문···“보 해체는 명백한 국가시설 파괴”
  • 여주시민 '대기업 갑질에서 지켜 달라'···경기도청서 1인 시위
  • 쿠팡 여주물류센터, 강원도 춘천으로 인력 찾아 ‘삼만리’··· ‘일할 사람 없다'
  • ‘술 축제’를 드라이브 스루로 개최한다고···오산시 수제 맥주축제 ‘논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