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재부, 우리경제 현주소에 대해 “수출·생산 부진 완화”
상태바
기재부, 우리경제 현주소에 대해 “수출·생산 부진 완화”
  • 김정삼 기자
  • 승인 2020.08.14 11: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북 8월호 통해 “내수 관련 지표의 개선 흐름” 진단

기획재정부가 14일 내놓은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8월호)’을 통해 작금의 우리 경제 상황을 “내수가 개선되고 수출·생산 부진이 다소 완화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한마디로 국내 경제가 코로나19 쇼크에서 점차 탈출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그린북 8월호는 “최근 우리경제는 코로나19, 장마 등에 따른 실물경제의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으나, 내수 관련 지표의 개선 흐름이 이어지고 수출·생산 부진이 다소 완화되는 모습”이라고 밝혔다.

앞서 기재부는 6월에 “실물경제 하방 위험이 다소 완화되는 모습”이라고 진단했으나, 수출·생산 하락세가 이어지자 7월에 이어 8월에도 “실물 경제의 불확실성”을 언급했다.

기재부는 “대외적으로는 금융 시장의 안정적 흐름과 주요국 실물지표 개선세가 이어지고 있으나, 전세계 코로나19 확산세 지속, 주요국 간 갈등 고조 등에 따른 글로벌 경기회복 지연 우려가 여전하다”고 평가했다.

7월 소비 개선 흐름은 카드 국내 승인액을 보면 알 수 있다. 카드 국내 승인액은 1년 전보다 4.8% 증가했다. 코로나19 타격이 컸던 3월(-4.3%), 4월(-5.7%) 두 달 연속 감소했다가 5월(5.3%) 증가로 전환한 뒤 6월(9.3%)에 이어 석달째 증가세를 나타냈다.

온라인 매출액은 22.2% 늘었고 할인점 매출액은 6.2% 감소했으나 5월(-9.3%), 6월(-7.1%)에 이어 감소폭이 줄어드는 모습이다.

다만 소비자심리지수(CSI)는 84.2로, 여전히 기준선인 100을 크게 밑돌고 있다. 하지만 다달이 개선세를 보이고 있다.

기업 심리를 보여주는 제조업 BSI(기업경기실사지수)는 7월 실적(57)과 8월 전망(57) 모두 전월보다 상승했다. 6월 경기동행지수, 선행지수 순환변동치도 한 달 전보다 각각 0.2포인트, 0.4포인트 상승했다.

7월 주택시장은 전월 대비 매매가격 상승폭(0.61%)이 6월(0.41%)보다 커졌고, 전세가격 상승폭(0.32%)도 6월(0.26%)보다 가팔라졌다.

기획재정부가 14일 내놓은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8월호)’을 통해 작금의 우리 경제 상황을 “내수가 개선되고 수출·생산 부진이 다소 완화되고 있다”고 진단했다.(자료=기재부)
기획재정부가 14일 내놓은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8월호)’을 통해 작금의 우리 경제 상황을 “내수가 개선되고 수출·생산 부진이 다소 완화되고 있다”고 진단했다.(자료=기재부)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부평署,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고교 40대 여교사 조사 중
  • 이항진의 말과 행동, 과연 여주시장 맞나
  • [단독] 여주시민축구단 K4 “나오지 않는 선수 급여 유용”...결국 “해체”
  • 인천공항 출국 수속장 셔터(수하물 벨트) 부순 20대 네팔인 붙잡혀
  • ‘코로나 시대’ 국민 정서함양은 문화예술
  • 與野, 정당 지지율 갈수록 격차 심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