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개장 준비하는 경정…무얼 살펴봐야 할까
상태바
재개장 준비하는 경정…무얼 살펴봐야 할까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0.07.30 19: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무기한 휴장에 들어갔던 경정이 재 개장을 준비하고 있다. (사진제공=국민체육진흥공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무기한 휴장에 들어갔던 경정이 재 개장을 준비하고 있다. (사진제공=국민체육진흥공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무기한 휴장에 들어갔던 경정이 재 개장을 준비하고 있다고 경륜경정총괄본부는 밝혔다.

재개장하면 기존 16개 경주에서 12개 경주로 축소되고 경기 하남시 미사 본장에 한해 입장 인원은 좌석의 20% 이내로 제한한다는 계획을 갖고 있지만 5개월이 넘는 기간 동안 경정 개장을 기다려 왔던 팬들은 하루빨리 재개장 하기를 기원하고 있다.

조만간 재개장 하게 된다면 경기 자체를 즐기는 것도 좋겠지만 일단 적중의 확률을 조금이라도 높이기 위해서는 몇 가지 꼼꼼히 따져볼 필요가 있다. 우선 선수들의 몸 상태나 컨디션을 파악하는 것이 최우선 과제이다.

쉬는 동안 꾸준히 몸 상태를 관리했다면 큰 문제가 없겠지만 워낙 휴장기가 길었던 만큼 모든 선수들이 철저하게 몸 상태나 체중 관리를 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었을 것으로 판단된다. 당장 체중이 1~2kg 정도라도 늘어나게 된다면 경기에 영향을 미치게 되고 특히 재개장 후에도 온라인 경주는 계속 이어지는 만큼 가벼울수록 절대적으로 유리한 온라인 경주에서는 몸무게가 특히나 중요할 것으로 판단된다. 따라서 재개장 후 선수들의 체중 변화 여부를 꼼꼼히 따져보는 것이 좋다.

또한 경정에서 가장 중요하다 할 수 있는 스타트감을 빨리 찾아가는 것도 관건이 될 수 있다. 특히 스타트를 주무기로 삼는 선수들의 경우 스타트감에 따라 성적 변화가 확연히 달라질 수도 있기 때문에 팬들도 지정 훈련 스타트 기록 등을 통해 선수들의 스타트 컨디션을 최대한 체크 해나가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

지난 16~17일에는 모터 보트 성능 테스트 및 선수 적응 훈련을 실시했고 22~23일에는 시범 경주를 열었는데 시범 경주에서 생각 보다 많은 선수들이 플라잉을 해 재개장 이후 스타트가 상당히 중요한 변수가 될 전망이다.

또한 재개장과 동시에 2020년형 신형 모터보트가 실전에 투입되는 것도 중요한 변수다. 신형 장비가 투입되면 그 특성에 맞게 프로펠러 세팅을 다시 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당분간 적응기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개장 전 적응 훈련 기간이 있지만 짧은 기간 내에 신형 장비 성능을 파악하기가 쉽지 않다.

다만 경험 많은 선수들이나 정비 능력을 갖춘 선수들의 경우 타 선수들에 비해 좀 더 빠르게 적응할 수 있다. 신형 모터에 대한 자료가 거의 없는 상태인 만큼 훈련 항주 기록이나 실전 시 소개 항주 기록 등을 그 어느때보다 꼼꼼히 따져야겠으며 눈에 띄는 모터를 발견한다면 관심 모터로 체크해 놓는 것도 필요하다.

경정 전문가들은 프로스포츠의 사례를 보면 재개장 후 입장 정원제를 두는 것이 거의 확실하기 때문에 승식에 걸리는 매출액이 미미할 것으로 본다. 그렇기 때문에 적은 금액이라도 배당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고 대체로 인기 선수들에게 배당 쏠림 현상이 더욱 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따라서 인기 선수를 공략하기 보다는 소액으로 의외의 복병을 찾아 공략하는 전략을 고려해볼 만하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의왕시, 백운밸리 롯데쇼핑몰 건축공사 예정대로 진행
  • 140만 원 빌렸는데 이자만 600만 원... 道, 금융 피해본 저신용자 300만 원 대출
  •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 '하남 미사호수공원' 수질 오염 논란
  • ‘수도이전’ 정략적인 반전카드는 ‘禁物’
  • 서울시 중구에서 바라본 대한민국 ‘萬象’
  • [기획] 파주형 마을살리기 프로젝트-광탄면 편 “집 떠나와~ 차타고~ 파주 광탄면 가는 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