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서울 강남 1311 광역버스 노선 확대
상태바
오산시, 서울 강남 1311 광역버스 노선 확대
  • 김삼철 기자
  • 승인 2020.07.30 19: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와 서울 강남을 오가는 1311 광역버스 노선이 확대 운행된다. (사진제공=오산시청)
오산시와 서울 강남을 오가는 1311 광역버스 노선이 확대 운행된다. (사진제공=오산시청)

오산시와 서울 강남을 오가는 1311 광역버스 노선이 확대 운행된다.

시는 금암마을 3~7단지 입주민들의 대중교통 교통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광역버스 1311(A,B) 노선을 통합·확대 운행한다고 밝혔다.

광역버스 1311(A,B) 노선은 지난 1월부터 금암마을 3~7단지 주민들의 이용 편의를 위해 기존 1311번 노선을 분할해 출근 시간대 2, 퇴근 시간대 2회 하루 총 4회를 시범 운행했다.

시는 시범 운영기간 동안 주민들의 이용 만족도가 높고 출·퇴근 시간뿐만 낮 시간대의 운행 요청이 지속적으로 들어옴에 따라 경기도·서울시·광주시·운수업체(경기고속)와 지속적이고 긴밀한 협의와 노력을 통해 운행 확대를 결정했다.

기존 1311(A,B) 노선을 통합해 1311B 노선으로 개편하고 운행횟수를 늘려 평일 10, ·일요일 5회 증차 운행으로 소외된 노선 인근 주민들의 교통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오산시 관계자는 관할 지자체와 운수업체가 적극적으로 노력한 결과, 기존 시범운행 노선을 확대해 버스를 운행할 수 있게 됐다앞으로도 시민들의 대중교통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의왕시, 백운밸리 롯데쇼핑몰 건축공사 예정대로 진행
  • 140만 원 빌렸는데 이자만 600만 원... 道, 금융 피해본 저신용자 300만 원 대출
  • 남동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공공청사 내 입주
  • 道, 청년들 정신과 외래치료비 최대 36만원 지원
  •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 '하남 미사호수공원' 수질 오염 논란
  • ‘수도이전’ 정략적인 반전카드는 ‘禁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