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지하철 5호선 1단계 구간 내달 8일 개통…프레스투어 열려
상태바
하남시, 지하철 5호선 1단계 구간 내달 8일 개통…프레스투어 열려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0.07.30 18: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의 오랜 숙원, 지하철 5호선 하남선 1단계 구간인 미사역~하남풍산역이 다음 달 8일 개통 한다. (사진제공=하남시청)
하남시의 오랜 숙원, 지하철 5호선 하남선 1단계 구간인 미사역~하남풍산역이 다음 달 8일 개통 한다. (사진제공=하남시청)

하남시의 오랜 숙원, 지하철 5호선 하남선 1단계 구간인 미사역~하남풍산역이 다음 달 8일 개통 한다.

시는 지하철 개통을 앞두고 30일 지역언론사 기자들을 초청, 하남풍산역 역사에서 프레스투어를 가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최소한의 기자만 초청해 열린 이날 프레스투어는 하남시 지하철팀장의 현장 브리핑을 받고, 하남풍산역 역사 시설을 둘러보는 순서로 진행됐다.

하남선 1단계 구간은 지하철 8량이 평일 출퇴근 시간(첨두 시)10, 그 외 시간(비첨두 시)12~24분 간격으로 운행될 예정이다. 주말 및 공휴일은 12~24분으로 운행될 예정이다.

역별 승하차를 합친 수송 예상인원은 일일 기준 미사역은 45982, 하남풍산역은 4025명으로 추산하고 있다.

하남선 미사역과 하남풍산역, 두 역사는 승강장 사이에 선로가 놓여서 승하차시 건너편을 마주보고 승하차 하는 상대식 구조로 만들어졌다.

하남선 운영은 서울교통공사가 맡았으며, 하남선 1단계 첫 지하철은 다음 달 8일 오전 538분 하남풍산역에서 출발할 예정이다.

이날 브리핑을 한 지하철팀장은 "하남선 개통으로 서울 도심 진입이 더욱 수월해져 시민들의 출퇴근 교통편의가 크게 증대될 것으로 기대한다", "시민들께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지하철을 이용하실 수 있도록 서울교통공사와 함께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하남선 지하철은 서울 지하철 5호선 강동구 상일동역에서 미사지구, 덕풍동을 거쳐 창우동까지 7.7를 연장하는 사업으로 지난 2009년 하남 미사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으로 반영돼 추진됐다. 이후 20114월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해 사업 경제성을 확보하고, 201483공구 착공을 시작으로 2015년 전 구간 착공에 들어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의왕시, 백운밸리 롯데쇼핑몰 건축공사 예정대로 진행
  • 140만 원 빌렸는데 이자만 600만 원... 道, 금융 피해본 저신용자 300만 원 대출
  •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 '하남 미사호수공원' 수질 오염 논란
  • ‘수도이전’ 정략적인 반전카드는 ‘禁物’
  • 서울시 중구에서 바라본 대한민국 ‘萬象’
  • [기획] 파주형 마을살리기 프로젝트-광탄면 편 “집 떠나와~ 차타고~ 파주 광탄면 가는 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