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경찰·소방과 ‘안전한 스마트치안 도시’ 업무 협약 체결
상태바
안산시, 경찰·소방과 ‘안전한 스마트치안 도시’ 업무 협약 체결
  • 김소영 기자
  • 승인 2020.07.13 19: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13일 상록경찰서에서 ‘안전한 스마트치안 도시’ 조성 업무 협약식을 열었다. 사진 오른쪽부터 안경욱 안산소방서장, 윤화섭 안산시장, 김태수 단원경찰서장, 심헌규 상록경찰서장. (사진제공=안산시청)
안산시는 13일 상록경찰서에서 ‘안전한 스마트치안 도시’ 조성 업무 협약식을 열었다. 사진 오른쪽부터 안경욱 안산소방서장, 윤화섭 안산시장, 김태수 단원경찰서장, 심헌규 상록경찰서장. (사진제공=안산시청)

윤화섭 안산시장은 13일 안산상록경찰서에서 열린 안전한 스마트치안 도시업무 협약식에 참석해 경찰·소방 등 관계기관과 함께 시민의 안전을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힘을 모았다.

이날 안산상록경찰서 소회의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윤화섭 시장을 비롯해 김태수 안산단원경찰서장, 심헌규 안산상록경찰서장, 안경욱 안산소방서장 등 관내 경찰·소방서장이 참석해 안전복지 사각지대 해소와 시 특색에 적합한 스마트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 강화를 위한 상호 협력에 적극 힘을 모으기로 했다.

윤화섭 시장은 시민이 긴급한 상황에 놓였을 때 시 전역에 설치된 3622대의 CCTV는 경찰, 소방, 시 재난부서의 눈이 돼 신속한 대응을 도울 것이라며 “‘살맛나는 생생도시 안산을 열어가기 위해 관계기관과 함께 시민들의 안전보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의왕시, 백운밸리 롯데쇼핑몰 건축공사 예정대로 진행
  • 140만 원 빌렸는데 이자만 600만 원... 道, 금융 피해본 저신용자 300만 원 대출
  • 남동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공공청사 내 입주
  • 道, 청년들 정신과 외래치료비 최대 36만원 지원
  •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 '하남 미사호수공원' 수질 오염 논란
  • ‘수도이전’ 정략적인 반전카드는 ‘禁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