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구의회 후반기 첫 임시회…인권보장 조례안 등 총 11건 심의
상태바
인천 부평구의회 후반기 첫 임시회…인권보장 조례안 등 총 11건 심의
  • 이복수 기자
  • 승인 2020.07.13 17: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평구의회가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의 일정으로 제238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사진제공=부평구의회)
부평구의회가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의 일정으로 제238회 임시회에 돌입했다. (사진제공=부평구의회)

인천시 부평구의회가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의 일정으로 제238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인권보장 조례안 등 총 11건 심의했다.

이번 임시회는 제8대 부평구의회 후반기 원 구성 후 처음으로 열리는 임시회로 당초 연간 회기운영계획에는 포함되어 있지 않았지만, 코로나19와 관련해 제236회 정례회 기간 중 예정되어 있던 하반기 주요업무보고와 조례안 등의 심사가 연기되면서 별도로 개최했다.

이번 임시회에선 2020년도 하반기 주요업무에 대한 보고를 받는 등 각 위원회별로 2020년도 하반기 주요업무보고 청취, 조례안 및 기타 안건 심사 등을 실시하게 된다.

이번 회기 중 심사할 예정인 안건은 집행부 제출 안건 8, 의원발의 조례안 2, 기타 안건 1건 등 총 11건이다. 이 중 유경희 의원이 발의한 인천광역시부평구 인권보장 및 증진에 관한 조례안과 신진영 의원이 발의한 인천광역시부평구 청소년참여위원회 구성 및 운영 조례안2건이 행정복지위원회에서 심사될 예정이다.

홍순옥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8대 후반기 부평구의회를 구민과 함께 하는 의회, 새롭게 변화하는 의회로 만들고 성실한 의정활동을 통해 집행부에 대한 감시와 견제 기능에 충실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의왕시, 백운밸리 롯데쇼핑몰 건축공사 예정대로 진행
  • 140만 원 빌렸는데 이자만 600만 원... 道, 금융 피해본 저신용자 300만 원 대출
  • 남동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공공청사 내 입주
  • 道, 청년들 정신과 외래치료비 최대 36만원 지원
  •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 '하남 미사호수공원' 수질 오염 논란
  • ‘수도이전’ 정략적인 반전카드는 ‘禁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