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내손예술마을’ 소규모 재생사업 성공리 마무리
상태바
의왕시, ‘내손예술마을’ 소규모 재생사업 성공리 마무리
  • 최석민 기자
  • 승인 2020.07.08 19: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는 내손체육공원 인근에 위치한 ‘내손예술마을’ 소규모 재생사업을 성공리에 마무리 했다. (사진제공=의왕시청)
의왕시는 내손체육공원 인근에 위치한 ‘내손예술마을’ 소규모 재생사업을 성공리에 마무리 했다. (사진제공=의왕시청)

의왕시는 내손체육공원 인근(내손나구역)에 위치한 내손예술마을의 재개발해제 이후 침체된 마을 분위기 쇄신을 위해 추진한 소규모 재생사업을 성공리에 마무리 했다고 밝혔다.

내손예술마을 재생사업은 의왕시 도시재생대학 수료생을 중심으로 지역에 필요한 사업들을 직접 제안하여 2018년 국토교통부 소규모 재생사업에 선정되어 추진하게 됐다.

내손예술마을은 지역 내 예술공방들의 입주로 예술가들의 거주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주민 스스로내손예술마을이라는 마을명을 정했으며, 마을 입구에 표지석을 설치하고 예술공방들과 함께 무료공방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예술마을을 알리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번 사업을 통해 내손예술마을은 내손체육공원 내 사용하지 않은 폐화장실을 리모델링해 누구나 사용 가능한 주민 커뮤니티 공간으로 사용하고 있으며 주민 동아리모임, 주민참여예산 스터디모임 장소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다.

또한, 인근 지역의 재개발로 인해 주민이주가 시작되면서 자칫 범죄에 취약해질 수 있는 지역문제를 해결하고자 골목 담벼락을 이용해 조명을 설치하고 주민들의 설문을 통해 CCTV 설치위치를 결정하여 설치하는 등 주민들이 적극적으로 마을활동에 관심을 가지고 참여하고 있다. 최석민기자

구홍서 도시재생과장은 의왕시의 도시재생 뉴딜사업 관련 첫 사례가 나온 만큼,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의 도시재생사업 사례들이 나올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현장을 발굴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의왕시, 백운밸리 롯데쇼핑몰 건축공사 예정대로 진행
  • 140만 원 빌렸는데 이자만 600만 원... 道, 금융 피해본 저신용자 300만 원 대출
  • 남동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공공청사 내 입주
  • 道, 청년들 정신과 외래치료비 최대 36만원 지원
  •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 '하남 미사호수공원' 수질 오염 논란
  • ‘수도이전’ 정략적인 반전카드는 ‘禁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