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7월 1일부터 천원택시 확대 본격 운행
상태바
광주시, 7월 1일부터 천원택시 확대 본격 운행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0.06.29 20: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공공형 천원택시 운행사업을 오는 1일부터 확대해 본격 실시한다. 사진은 광주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광주시는 공공형 천원택시 운행사업을 오는 1일부터 확대해 본격 실시한다. 사진은 광주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광주시는 공공형 천원택시 운행사업을 오는 1일부터 확대해 본격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천원택시는 대중교통 취약지역 주민들의 실질적인 이동권을 제공해 교통 불편을 해소하고자 추진한 사업으로 확대 시행에 앞서 시는 올해 상반기 곤지암읍 장심리와 남종면 삼성32개 마을에 시범운행을 시행했다.

이번에 확대 시행하는 1000원택시 대상 마을은 광주시 읍·면지역 중 일 평균 버스운행 횟수가 10회 이하에 해당하는 취약지역으로 총 14개 마을이다.

읍지역은 8개 마을로 곤지암읍 신대리, 장심리, 봉현1·2, 부항1·2, 이선1·2리이며 면지역은 퇴촌면 무수리, 남종면 이석리, 삼성1·2·3, 남한산성면 하번천리 등 6개 마을을 최종 선정했다.

이용방법은 마을주민이 사전 지정된 전담 택시기사에게 호출해 지정된 거점으로 이동할 수 있으며 주민은 1천원의 요금만 부담하고 나머지 이용요금에 대해서는 광주시가 해당 택시운송사업자에게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1000원택시를 통해 대중교통 소외지역 주민들에게 교통복지 혜택이 적절하게 지원 되기를 바란다주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모니터링 및 관련제도 보완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석대교는 남양주·하남 모두가 상생하는 방법입니다"
  • 정부, '6.17 부동산 대책' 발표...'수도권 절반이 규제 지역'
  • 여주 코로나19 확진자...여주 골프장서도 라운딩, 해당 골프장 폐쇄
  • 청약 규제 자유로운 기업형 임대 아파트 ‘신광교 제일풍경채’ 분양
  • (새얼굴) 여주 세종라이온스클럽 제10대 회장에 여완구 씨 취임
  • 용인 기흥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3명 추가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