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4대 협의체, 정부 4개 委 협약…저출산·고령화와 지방 소멸 위기 함께 대응
상태바
지방 4대 협의체, 정부 4개 委 협약…저출산·고령화와 지방 소멸 위기 함께 대응
  • 권영복 기자
  • 승인 2020.06.29 17: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념세미나도 개최
29일 지방 4대 협의체·정부 4개 위원회, 저출산·고령화와 지방소멸위기 공동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부대행사로서 기념세미나를 개최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이 인사말씀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29일 지방 4대 협의체·정부 4개 위원회, 저출산·고령화와 지방소멸위기 공동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부대행사로서 기념세미나를 개최했다. 사진은 염태영 수원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대통령직속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대통령직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등 4개 정부위원회와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 등 지방 4대 협의체는 291330분에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동반자적 상생관계 구축을 통한 저출산·고령화와 지방소멸위기 공동대응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부대행사로 기념세미나를 개최했다.

행사에는 서형수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을 비롯해, 김순은 자치분권위원회 위원장,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 정현찬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위원장, 이춘희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부회장, 신원철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장, 염태영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장 등 내빈과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저출산·고령화와 지방소멸은 국가적인 위기인 동시에 인구 감소, 지역의 존폐를 위협하는 문제로서 사람 중심의 지역사회를 구축하고 국민 모두가 행복한 포용국가를 만드는데 중앙과 지방이 공동 대응이 필요하다는 인식에서 추진됐다.

4개 위원회는 국가적 사업을 추진하고, 지방 4대 협의체는 사업이 선도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석대교는 남양주·하남 모두가 상생하는 방법입니다"
  • 정부, '6.17 부동산 대책' 발표...'수도권 절반이 규제 지역'
  • 여주 코로나19 확진자...여주 골프장서도 라운딩, 해당 골프장 폐쇄
  • 청약 규제 자유로운 기업형 임대 아파트 ‘신광교 제일풍경채’ 분양
  • (새얼굴) 여주 세종라이온스클럽 제10대 회장에 여완구 씨 취임
  • 용인 기흥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3명 추가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