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준 이천시장, LH와 중리 택지개발사업 업무협의 가져
상태바
엄태준 이천시장, LH와 중리 택지개발사업 업무협의 가져
  • 송석원 기자
  • 승인 2020.06.28 19: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태준 이천시장이 이천중리 택지개발사업과 관련하여 한국토지주택공사 김요섭 경기지역본부장과 업무협의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이천시청)
엄태준 이천시장이 이천중리 택지개발사업과 관련하여 한국토지주택공사 김요섭 경기지역본부장과 업무협의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이천시청)

엄태준 이천시장은 지난 23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LH) 김요섭 경기지역본부장과 이천중리 택지개발사업과 관련하여 업무협의 시간을 가졌다.

이천중리 택지개발사업은 수도권 자연보전권역에서 최초로 시행되는 택지개발사업으로 경강선 복선전철 및 성남~장호원간 자동차 전용도로 개통 등과 함께 30만 계획도시 건설 및 수도권 동남부의 중심도시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협의에서 엄태준 시장은 중리택지개발사업에 대한 이천시민들의 기대치가 높으니 사업이 조기에 추진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과 중리지구 내 공공기여 부분에 대한 확대를 주문하고, 이천시 관내 LH임대아파트 주민들의 민원이 해결되도록 협조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김요섭 경기지역본부장은 경기 동남부권에서 최초로 시행하는 택지개발사업인 만큼 이천시민들의 기대치에 부응하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며, 관내 임대아파트 주민들의 불편사항 해결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의왕시, 백운밸리 롯데쇼핑몰 건축공사 예정대로 진행
  • 140만 원 빌렸는데 이자만 600만 원... 道, 금융 피해본 저신용자 300만 원 대출
  • 남동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공공청사 내 입주
  • 道, 청년들 정신과 외래치료비 최대 36만원 지원
  •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 '하남 미사호수공원' 수질 오염 논란
  • ‘수도이전’ 정략적인 반전카드는 ‘禁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