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수지구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 발생
상태바
용인시 기흥수지구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 발생
  • 허찬회 기자
  • 승인 2020.06.12 12: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헝가리 입국시민과 영덕동 어린이집 확진자 가족 등
30일 오전 9시20분 수지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다. 사진은 수지구 보건소 전경. (사진제공=용인시청)
용인시는 12일 수지구 성복동의 Cs씨(용인-90)씨와 기흥구 흥덕마을 동원로얄듀크 거주 Ct씨(용인-91)가 코로나19 확진환자로 등록됐다. 사진은 수지구 보건소 전경. (사진제공=용인시청)

용인시 기흥구와 수지구에서 코로나19 확진환자 2명이 추가 발생했다.

시는 12일 수지구 성복동의 Cs씨(용인-90)씨와 기흥구 흥덕마을 동원로얄듀크 거주 Ct씨(용인-91)가 코로나19 확진환자로 등록됐다고 밝혔다.

Cs씨는 지난 11일 헝가리에서 독일을 경유해 입국, 가족의 차로 자택으로 이동한 후 이날 수지구보건소에서 검체를 채취했으며 12일 민간검사기관인 GC녹십자의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시는 Cs씨를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으로 이송하고 자택 내‧외부를 방역소독 한 뒤 가족 3명에 대해선 자가격리 조치한 후 검체를 채취했다.

기흥구의 Ct씨는 지난 6일 확진환자로 등록된 영덕동 어린이집 원생 Cn군(용인-81번)의 이모로 지난 10일부터 미열 등의 증상이 나타났다.

이에 기흥구보건소에서 11일 자택을 방문해 검체를 채취했고 민간검사기관인 씨젠의료재단의 진단검사에서 12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Ct씨는 조카와 언니가 확진환자가 된 뒤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함께 자가격리중이던 형부는 음성으로 판정됐다.

시는 Ct씨를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한 후 자택 내‧외부를 방역소독할 계획이다.

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대로 접촉자와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시민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한편 이날 10시 기준 용인시 확진환자는 관내등록 91명 관외등록 19명 등 총 110명이 됐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부평署,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고교 40대 여교사 조사 중
  • 이항진의 말과 행동, 과연 여주시장 맞나
  • [단독] 여주시민축구단 K4 “나오지 않는 선수 급여 유용”...결국 “해체”
  • 인천공항 출국 수속장 셔터(수하물 벨트) 부순 20대 네팔인 붙잡혀
  • ‘코로나 시대’ 국민 정서함양은 문화예술
  • 인천시, ‘고향대신 전화로 마음잇기’ 한가위 챌린지 동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