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일반음식점에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
상태바
여주시, 일반음식점에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
  • 김광섭 기자
  • 승인 2020.06.01 15: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일반음식점 운영 사업자 대상
구입비 300만원 중 80% 市 부담
여주시는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 사업을 전면 시행한다. 사진은 시 직영판매장 내부 모습. (사진제공=여주시청)
여주시는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 사업을 전면 시행한다. 사진은 시 직영판매장 내부 모습. (사진제공=여주시청)

여주시는 코로나19 여파로 2020년 도자기축제 취소 등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도자업체의 경영위기 극복과 가격경쟁력의 사유로 값싼 멜라민 소재의 저품질 플라스틱 식기를 사용하고 있는 지역 일반음식점 환경개선을 위해 신규 사업으로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사업을 전면 시행한다.

도자업체에는 판로확보를, 일반음식점을 운영하는 소상공인에게는 구입비 지원을, 창업예정인 사업자에게는 창업비용 절감을, 관광객에게는 위생적인 도자식기 사용을, 여주시로서는 도자기 우수성 홍보효과를, 모두가 수혜자로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철저한 준비과정을 통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사업은 2019년 하반기, 여주시 도자문화산업 진흥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이 개정되면서 지원근거를 마련했고 관련 단체들과의 협의와 조정을 통해 20206월 첫 지원대상자를 공개경쟁으로 선발하며 자세한 사항은 여주시 홈페이지 공고란을 참고하면 된다.

지원대상자는 여주시 관내 일반음식점을 운영하는 사업자로 (창업예정인 사업자도 포함) 구입비 한도액 3백만원중 80%를 여주시가 부담하고 소상공인 사업자 부담율은 20%로 최소화해 20개 업소를 선정, 지원하며 도자식기 납품은 시 직영매장에서 담당하게 된다.

한국외식업중앙회 여주시지부 원흥상 사무국장은 일반음식점을 운영하는 사업자 자부담율이 20%로 중앙기관에서 시행하는 사업과 견주어도 손색없는 사업으로 소상공인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는 의견을 말했으며, 여주도자기사업협동조합 정지현 이사장은 “2020년 첫 시행인만큼 지원 기반을 잘 마련하여 운영하고, 지역 도자업체의 판로처가 확대 되도록 힘써 달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석대교는 남양주·하남 모두가 상생하는 방법입니다"
  • 정부, '6.17 부동산 대책' 발표...'수도권 절반이 규제 지역'
  • 여주 코로나19 확진자...여주 골프장서도 라운딩, 해당 골프장 폐쇄
  • 청약 규제 자유로운 기업형 임대 아파트 ‘신광교 제일풍경채’ 분양
  • (새얼굴) 여주 세종라이온스클럽 제10대 회장에 여완구 씨 취임
  • 용인 기흥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3명 추가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