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일본 상봉정 우호교류 방문단 공식일정 시작
상태바
여주시, 일본 상봉정 우호교류 방문단 공식일정 시작
  • 박도금 기자  jasm8@daum.net
  • 승인 2017.11.02 16: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박도금 기자 | 원경희 여주시장, 이환설 여주시의회 의장 등 여주시와 일본 상봉정의 우호교류를 위한 방문단이 지난 1일 상봉정 정사 및 의회를 방문하는 것으로 첫 공식일정에 나섰다.

여주시 방문단은 상봉정의 다케히로 유헤이 정장과 테라사키 후토히코 정의회장의 환영 속에 두 지역의 우호교류 확대를 위해서는 양 도시를 교감케 하는 문화·관광분야를 견고히 하는데 의견을 같이하는 한편, 다양한 분야에서의 교류와 협력도 활발히 해 나가기로 했다.

원경희 시장은 “상봉정의 초청에 감사드린다. 풍부한 자연과 사람, 문화가 어우러진 상봉정은 여주와도 닮은 점이 많아 친근한 도시다. 지난 몇 해간 이어온 교류와 우리 시의 이번 방문으로 양 도시의 우호협력관계가 돈독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상호 교류 및 협력방안에 대한 논의를 마친 여주시 방문단은 이어 하수처리장, 농산물직산시장 등 지역의 자원을 활용한 선진정책 현장을 방문하고, 백제에서 일본으로 문화와 기술을 전파한 왕인박사를 기리는 왕인신사를 시찰했다.

한편, 여주시는 지난 2017 여주도자기축제에 초청된 시의 국외우호 협력도시 상봉정의 공식초청에 의한 답방(答訪)으로 이뤄진 이번 우호교류 방문을 통해 31일부터 오는 11월 3일까지 3박 4일 일정으로 정사 및 의회를 예방(禮訪)하고, 아리타 도자기단지 등을 방문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