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제2회 추경 3572억 원 확정’
상태바
파주시 ‘제2회 추경 3572억 원 확정’
  • 박남주 기자
  • 승인 2020.05.23 19: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생 피해회복·지역경제’ 활력 위해
제1회 추경 때보다 3560억 원 증액
최종환 시장 “민생 등 안정화에 총력”
파주시는 제217회 파주시의회 임시회에서 제1회 추경예산 때보다 3560억 원이 더 많은 3572억 원 규모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확정했다. 사진은 최종환 파주시장. (사진=중앙신문DB)
파주시는 제217회 파주시의회 임시회에서 제1회 추경예산 때보다 3560억 원이 더 많은 3572억 원 규모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확정했다. 사진은 최종환 파주시장. (사진=중앙신문DB)

파주시는 지난 22일 제217회 파주시의회 임시회에서 3560억 원 규모의 2020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확정했다2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추경안은 코로나19’ 긴급대응을 위해 원포인트로 편성한 제1회 추경의 후속조치로 민생 피해회복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예산이다.

이번 추경안의 총 규모는 19602억 원으로 일반회계 16030억 원, 특별회계 3572억 원이다.

이는 제1회 추경예산 대비 3560억 원이 증가한 규모이며, 일반회계는 2784억 원, 특별회계는 776억 원이 증가한 역대 최대 규모의 추가경정 예산이다.

주요 재원은 긴급재난지원금과 재난기본소득 등 국도비 보조금과 전년도 잉여금, 공무원 해외출장여비 및 행사교육비 절감 등 세출구조조정을 통해 마련했다.

주요 내용은 코로나19’ 피해회복을 위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1087억 원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456억 원 파주형 긴급생활안정지원금 2.4억 원 지역사랑상품권 발행지원 9억 원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등 특별지원 5.5억 원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활성화 4억 원 등을 편성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소비회복 및 골목상권 강화를 도모할 예정이다.

또한 공공일자리 창출 및 관내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공공근로 8.5억 원 체납 실태조사단 운영 3.9억 원 YES산단 육성 7.5억 원 중소기업 인프라 및 환경 개선 2억 원 취약계층 농업인 영농대행 지원 1억 원 등을 편성했다.

주민들의 문화생활 편익증대를 위한 생활SOC 확충을 위해 금촌 민군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152억 원 공공체육시설 토지 매입 78억 원 금촌 다목적 실내체육관 건립 34억 원 조리읍 행정복지센터 신축 31억 원 등이 배정됐다.

이 밖에도 적성면 주민문화센터 조성 30억 원 유비파크 어린이 문화체험 공간조성 22억 원 금촌1동 행정복지센터 증축 21억 원 시설관리공단 청사 증축 11억 원 경기도 종합체육대회 체육시설 개선 6.3억 원 등을 편성했다.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주요도로 및 기반시설 조성으로 운정역-야당역-앵골과선교 연결도로 개설 30억 원 캠프하우즈 도로 개설 25억 원 운정역-능안리 도로 확포장 20억 원 마지-구읍 우회도로 개설 18.6억 원 캠프하우즈 공원 진입도로 개설 13억 원 자유로IC-당동산단 도로 확포장 7억 원 학령산 입구 도시계획도로 개설 5.7억 원 등이 확정됐따.

아울러 통일을 여는 길 거점센터 조성 12.8억 원 문산시내 전주지중화 사업 10억 원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연풍 새뜰마을) 6억 원 운정 호수소리천 친수공간조성 4.6억 원 운정 호수소리천 오염물질 제거 4억 원 마을회관 유지관리 3.7억 원 민통선 임진강 탐방로 및 제2전망대 조성 2.5억 원 등을 편성했다.

최종환 시장은 이번 추경 예산이 현장에 신속히 집행될 수 있도록, 재정집행점검회의를 개최해 집행상황을 지속적으로 점검하고 장애요인을 선제적으로 해소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로 인한 민생과 경제충격을 하루빨리 안정화하기 위해 행정재정력을 총동원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한국문화해외교류협회 서울경기지회장에 김완수 교수 위촉
  • 시흥시 배곧생명공원서 7월부터 ‘순찰 로봇’ 운영
  • 하남시 교산 신도시 교통대책 확정···“5철·5고·5광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