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부족했어요’···통합당 의왕·과천당원협의회, 총선 평가 토론회 가져
상태바
‘우리가 부족했어요’···통합당 의왕·과천당원협의회, 총선 평가 토론회 가져
  • 권광수 기자
  • 승인 2020.05.21 18: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의왕·과천당원협의회는 총선 민심 평가 토론회를 열었다. (사진제공=미래통합당 의왕과천당원협의회)
미래통합당 의왕·과천당원협의회는 총선 민심 평가 토론회를 열었다. (사진제공=미래통합당 의왕과천당원협의회)

미래통합당 의왕·과천당원협의회는 최근 의왕시 모 음식점에서 당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우리가 부족했어요란 제목 아래 총선 민심 평가 토론회를 열었다고 21일 밝혔다.

미래통합당 의왕과천 전 당원들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행사에는 지역 당원과, 송석준 경기도당 위원장, 심재철 국회의원 등이 참석했다.

이날 좌장을 맡은 이필정 민주평통 의왕시 전 협의회장은 “2년 후 대선과 지방선거를 준비하며 또한 더 이상 패배할 수 없다는 절박함과 승리만이 민주주의를 지키는 길이기에 이번 토론회를 통해 처절하게 반성하는 시간을 가지게 됐다고 말했다.

이날 발제자로는 한국경제신문 산업부장, 동서증권 안양지점장 등을 역임한 이기한 위원, 과천시체육회 사무국장, 아산메모리얼파크 휴온 회장 등을 역임한 강대희 위원, 김학시 의왕시의원 사무장을 역임한 이만호 위원 등이 나와 미래통합당과 보수의 미래를 논의했다.

발제자 나선 이기한 위원은 미래통합당이 앞으로 발전해 나아가기 위해서는 젊은층과 소통을 강화하고 젊은 인재를 발굴하여 육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신계용 당협위원장은 이번 성찰의 과정을 통해 우리가 부족한 게 어떤 것인지를 확인하고, 혁신을 통해 향후 대선과 지방선거에서 승리를 이루고자 한다미래통합당의 조직을 더욱 강화시켜 의왕과천의 발전, 더 나아가 대한민국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당협이 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