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평택 캠퍼스에 삼성전자, ‘파운드리’ 라인 구축
상태바
경기 평택 캠퍼스에 삼성전자, ‘파운드리’ 라인 구축
  • 김정삼 기자
  • 승인 2020.05.21 11: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부터 평택 파운드리 라인 공사에 착수

경기도 평택에 있는 캠퍼스에 삼성전자가 8조~9조원을 들여 새로운 EUV(극자외선) 기반 파운드리(반도체 위탁 생산) 라인을 구축한다.

삼성전자는 21일 EUV 기반 최첨단 제품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평택캠퍼스에 파운드리 생산 시설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삼성은 이달부터 평택 파운드리 라인 공사에 착수해, 내년 하반기부터 본격 양산에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경기도 평택에 있는 캠퍼스(사진)에 삼성전자가 8조~9조원을 들여 새로운 EUV(극자외선) 기반 파운드리(반도체 위탁 생산) 라인을 구축한다.(사진=삼성전자)
경기도 평택에 있는 캠퍼스(사진)에 삼성전자가 8조~9조원을 들여 새로운 EUV(극자외선) 기반 파운드리(반도체 위탁 생산) 라인을 구축한다.(사진=삼성전자)

삼성의 파운드리 생산라인은 기흥(2개)과 화성(3개), 미국 오스틴 등 6개가 있다.

이번에 7번째 파운드리 라인이 경기도 평택에 들어서는 것이다.

삼성전자는 현재 경기도 평택 캠퍼스에 EUV 전용 ‘V2’를 짓고 있는데 대부분은 D램 생산 라인으로 쓰이고, 이 중 일부를 파운드리 라인으로 구축한다. 이를 통해 미세공정 파운드리 사업을 강화하겠다는 포석이다.

삼성전자는 작년 경기도 화성 S3 라인에 업계 최초로 EUV 기반 7나노 양산을 시작했고, 지난 2월에는 경기도 화성에 EUV 전용 라인인 V1을 본격 가동했다.

V1 라인 가동으로 삼성전자는 7나노 이하 제품 생산량이 올해 말 기준으로 작년보다 3배 이상 늘어날 예정이다.

삼성은 내년 말 평택 V2 파운드리 라인이 본격 가동하면 미세 나노 제품 생산이 크게 늘어나며 삼성전자의 파운드리 사업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