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전국주민자치박람회’ 우수사례 공모 우수상
상태바
‘제16회 전국주민자치박람회’ 우수사례 공모 우수상
  • 박도금 기자  jasm8@daum.net
  • 승인 2017.11.01 15: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박도금 기자 | 양평군 강상면주민자치센터(위원장 이태석)가 지난 26일부터 29일까지 여수세계박람회장에서 열린 ‘제16회 전국주민자치박람회’ 우수사례 공모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지난 8월부터 서류심사, 인터뷰심사, 전시부스 운영을 거쳐 4개 분야별 최종심사에 오른 64개 전국 읍면동 자치센터 우수사례 공모에서 강상면은 ‘강상 산중마을 일곱고을 징검돌’과 ‘산중옛길 산나물 자생단지 조성’을 주제로 센터활성화분야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주민, 예술가, 행정이 합심해 마을공동체 회복에 주민자치위원회가 주도적으로 실천한 점이 우수하며, 마을의 생태자원을 활용하여 산중옛길, 산나물 자생단지, 다랭이논 영농체험을 통합하여 순환시스템으로 정착하고, 이 과정에서 강상면 지역의 다양한 연령층과 단체, 이주민·토착민의 참여와 전통방식을 고수한 점이 심사결과에 크게 작용했다.

이태석 위원장은 “양평군은 자연생태계가 잘 보존된 지역으로 이러한 자원을 잘 활용해서 특성화 마을의 모델로 조성해 나아갈 계획이다.”며, “지금껏 이루어낸 성과들은 모든 주민들이 합심해 이루어낸 결과물로 앞으로도 강상면의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전국 최고의 주민자치센터로 자리매김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강상면 주민자치센터는 지난해 경기생활문화플랫폼 시범사업과 연계해 강상면의 생활예술가와 함께하는 ‘강상 산중마을, 일곱고을 징검돌 축제’를 진행하였고, 올해도 지난 25일 강상면민들과 함께 어울리는 두 번째 축제의 장을 성황리에 마쳤다.

또한 2013년부터 지역의 인적·물적자원을 활용한 ‘산중옛길’과 ‘산나물 자생단지’를 조성하여 마무리 과정에 있으며, 전통방식을 고수하고 복원한 ‘산적마을 다랭이논 영농체험’과 ‘산중옛길 숲속체험’ 등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양평 대표축제 '제14회 양평 용문산 산나물축제' 개막
  • 김포시청 공직자 또 숨져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24일, 수)...돌풍·천둥·번개 동반 비, 최대 30㎜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