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국내 최대 규모 수소충전소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인천공항공사, 국내 최대 규모 수소충전소 업무협약 체결
  • 이복수 기자
  • 승인 2020.05.12 16: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여객터미널 인근 설치·내년 운영
인천국제공항공사는 11일 인천국제공항공사 회의실에서 현대자동차(주), 에어리퀴드코리아(주), 수소에너지네트워크(주)와 ‘인천공항 수소충전소 설치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11일 인천국제공항공사 회의실에서 현대자동차(주), 에어리퀴드코리아(주), 수소에너지네트워크(주)와 ‘인천공항 수소충전소 설치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는 11일 인천국제공항공사 회의실에서 현대자동차(), 에어리퀴드코리아(), 수소에너지네트워크()인천공항 수소충전소 설치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날 행사에는 인천국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 현대자동차 상용사업담당 한성권 사장, 에어리퀴드코리아 기욤 코테 대표이사, 수소에너지네트워크 유종수 대표이사를 포함해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수소에너지네트워크가 인천공항공사와 손잡고 2020년 환경부 주관 수소충전소 민간자본보조사업에 선정된 것에 대한 후속 조치로, 인천공항공사는 협약체결 3와 함께 내년 상반기까지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인근에 수소충전소를 설치하고 본격운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이번에 설치 예정인 수소충전소는 버스와 일반 승용차 모두 충전이 가능해 범용성이 높고, 버스 최대 2대까지 동시에 충전 가능한 국내 최대 규모의 상용충전소로 설치사업이 완료되면 수소차량을 이용하는 공항이용객의 편의와 공항지역 내 수소차량 보급 활성화가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한편, 인천공항공사는 지난해 7월 수소에너지네트워크와 체결한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하늘정원 인근에 수소충전소를 설치 중에 있으며, 연내에 설치 완료하고 운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또한 공사는 수소충전소 운영시기에 맞춰 업무용 차량을 수소차량으로 전환하고 공항 내 순환버스를 수소버스로 순차 전환하는 등 수소차량 확대도입을 통해 정부의 수소 경제 활성화 정책을 적극 뒷받침한다는 계획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은 공항공사는 공항 인근에 수소충전소를 설치하고 수소차량을 단계적으로 도입함으로써 공항 내 모빌리티를 친환경화 할 계획이다앞으로도 공사는 대한민국의 관문이자 대표 공기업으로서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을 적극 뒷받침하고 저탄소 친환경 공항운영을 통한 사회적 가치 확산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석대교는 남양주·하남 모두가 상생하는 방법입니다"
  • 정부, '6.17 부동산 대책' 발표...'수도권 절반이 규제 지역'
  • 여주 코로나19 확진자...여주 골프장서도 라운딩, 해당 골프장 폐쇄
  • 청약 규제 자유로운 기업형 임대 아파트 ‘신광교 제일풍경채’ 분양
  • (새얼굴) 여주 세종라이온스클럽 제10대 회장에 여완구 씨 취임
  • 수원시의회, 11대 후반기 의장선거 후보 난립...집권당 집안싸움 우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