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최초 산업단지 의왕테크노파크 준공
상태바
의왕시 최초 산업단지 의왕테크노파크 준공
  • 최석민 기자  cjsm@joongang.tv
  • 승인 2020.05.07 17: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관합동 개발방식 1300억 투입
15만8708㎡ 규모 21개 업체분양
7개 기업 입주…경제 활성화 기대
의왕시는 7일 김상돈 의왕시장을 비롯해 윤미근 시의장, 도의원, 시의원과 유관단체장 및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의왕테크노파크 준공식을 개최했다. (사진제공=의왕시청)
의왕시는 7일 김상돈 의왕시장을 비롯해 윤미근 시의장, 도의원, 시의원과 유관단체장 및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의왕테크노파크 준공식을 개최했다. (사진제공=의왕시청)

의왕시는 7일 김상돈 의왕시장을 비롯해 윤미근 시의장, 도의원, 시의원과 유관단체장 및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의왕테크노파크 준공식을 개최했다.

의왕테크노파크는 시에서 계획한 최초 산업단지로 그동안 사업에 소요되는 보상비, 조성비, 각종 부담금 등의 자금조달에 있어 어려움을 극복하고 민간자본으로 1300억원을 조달해 민관합동 개발방식으로 특수목적법인인 의왕산단피에프브이를 설립했다.

의왕시, KDB산업은행, 한국감정원, 효성중공업() 등이 주주로 참여해 20179월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 해 금년 3월 준공했다.

의왕시는 수도권 과밀억제권역 및 개발제한구역으로 각종 개발사업 추진에 제약을 받고 있었으나 많은 노력 끝에 그린벨트를 해제해 산업단지를 조성함에 따라 공급토지의 분양가가 상대적으로 좋아 사업 초기부터 높은 평가를 받아왔다.

또한, 의왕ICD 수출입 통관 및 복합화물터미널이 주변에 있어 전국물류간선 네트워크의 수도권 물류거점이며, 의왕역을 비롯해 과천-봉담 고속도로(신부곡IC), 영동고속도로(부곡IC)와 연결된 교통의 요충지에 입지해 산업, 경제, 교통, 물류 등이 유리한 지역적 특성을 갖추고 있다.

총 조성면적 158708규모로 산업시설용지 58726, 물류시설용지 2364, 복합용지 7263, 지원시설용지 5891등으로 구성된 산업단지로서 20173월 첫 분양을 시작해 산업시설 용지 (20필지) 79090와 복합 용지(1필지) 726321개 업체에 100% 분양 완료돼 5월 현재 7개 기업은 입주 완료하고, 5개 기업은 건축공사 진행 중으로 입주상황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산업시설용지에는 지하1~지상15, 연면적 61000규모의 지식산업센터가, 복합용지에는 지하4~지상12층 연면적 64000의 가구판매시설 및 공장들이 유치되는 것을 감안한다면, 400여 개 기업이입주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토)···다시 비 내려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9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350㎜ 물폭탄’
  • 안산 터미네이터?…나체로 대로변 폭우 샤워 40대 남성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흐리고 ‘강한 비’ 최대 30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일, 월)···태풍 간접 영향 ‘최대 12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9일, 금)···낮부터 천둥·번개 동반한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