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기업인협의회, 세자녀 이상 출산 가정에 선물세트 지원
상태바
양평군-기업인협의회, 세자녀 이상 출산 가정에 선물세트 지원
  • 장은기 기자  jangeungi15@gmail.com
  • 승인 2020.04.28 18: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군은 양평군기업인협의회와 세 자녀 이상 출산가정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 했다. (사진제공=양평군청)
양평군은 양평군기업인협의회와 세 자녀 이상 출산가정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 했다. (사진제공=양평군청)

| 중앙신문=장은기 기자 | 양평군은 양평군기업인협의회 및 정우계육, 광이원과 세 자녀 이상 출산가정 지원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 했다고 28일 밝혔다.

군기업인협의회는 지난 201711월 구성된 양평군 인구정책 두물머리 협의체의 협약기관으로 해당 협약을 배경으로 이번 다자녀 출산가정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됐다.

업무협약에 따르면 올 11일 이후 출생한 셋째 아 이상 출산·입양가정에 가정당 115000원 상당의 축하선물세트를(유기농과자세트, 국간장(산모미역국 용), 키즈배즙과 사과즙, 닭갈비 등) 지원하게 된다.

축하선물세트는 군기업인협의회와 창대산업, 정우계육, 광이원, 에스피케이, 양평카스크랩, 정성이엔지, 리뉴얼라이프, 미디안농산의 8개 기업의 특별 협찬으로 마련된다.

20201월부터 4월까지 의 출산가정은 5월 초에 발송 할 예정이며, 5월 이후 출산가정의 경우 익월에 발송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올해 협약 수혜 대상자를 90명 내외로 추정하고 있으며 협약기관의 총 지원 규모는 연간 1000여만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김광일 군기업인협의회장은 저출산으로 야기되는 인구문제의 심각성은 이미 기업경영 차원에서 피부로 느끼고 있다협의회 회원들의 의견을 모아 넷째 아 이상 출산가정 지원에서 셋째 아 이상 출산가정으로 지원 대상을 확대하게 됐으며 앞으로도 저출산 문제 해결을 위해 많은 고민을 할 예정으로, 다른 많은 민간단체들과 함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동균 군수는 코로나19로 기업경영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다자녀 출산 가정을 위해 도움을 주신 기업인협의회에 감사드린다인구문제 대응의 핵심은 민간의 관심과 참여 이며, 민간과 행정기관이 소통하며 함께하는 인구정책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군은 다자녀가정이 우대받는 사회분위기 조성과 양육비 감면을 위해 출산장려금을 셋째 아 1000만원, 넷째 아 이상은 2000만원을 지원 중에 있으며, 다자녀가정 우대업소 이용 시 요금 할인, 공영주차장 주차요금 50% 감면, 상하수도 요금 및 보건기관 의료비 감면 등 각종 다자녀 우대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또한 양평군약사회의 넷째 아 이상 출산가정 온누리상품권 지원, 서종면 노인후원회의 보약, 금반지 등 지원 등 민간분야의 지원도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
  • 김동연, 쌀의 고장 여주서 모내기...농업인들 격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수)...돌풍·천둥, 싸락우박 동반 요란한 ‘비’ 소식, 최대 40㎜
  • [화요기획] 서울 7호선 청라연장선 2027년 개통 가능할까?, 지역사회 ‘촉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