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1대 총선 사전투표율 26.69%로 마감···역대 최고 기록
상태바
제21대 총선 사전투표율 26.69%로 마감···역대 최고 기록
  • 이복수·김삼철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0.04.11 20: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23.88%, 인천 24.78%로 나타나
경기 과천 33.95%, 인천 옹진 36.59% 가장 높아
사진은 사전투표 행사하는 이재명 지사와 박남춘 시장. (사진제공=경기도청·인천시청)
사전투표 행사하는 이재명 지사와 박남춘 시장. (사진제공=경기도청·인천시청)

10일과 11일 양일간 전국에서 실시된 제21대 총선 사전투표율이 26.69%라는 역대 최고치를 기록하고 마감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11일 제21대 총선 사전투표 투표율을 마감한 결과 최종 투표율이 26.69%로 집계됐다며 이는 역대 전국단위 사전투표 중 최고 투표율이라고 밝혔다.

이날 선관위에 따르면 10일과 11일 이틀간 전국 3508개 투표소에서 진행된 사전투표에서 43994247명의 선거인 중 117432677명이 투표를 행사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와 인천시는 각각 23.88% 인천 24.78%를 기록해 비슷한 투표율을 보였으며, 전국 투표율 26.69% 보단 적게 나타났다.

경기도에서 사전 투표율이 가장 높은 곳은 과천시로 48,991명 중 16,631명이 투표해 33.95%를 기록했으며, 부천시는 711,112명 중 14157명이 투표에 참가해 19.71%로 가장 적게 투표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천시의 경우 옹진군이 18,585명 중 6801명이 투표해 36.59%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으며 부평구가 437,547명 중 104,715명이 투표해 23.93%로 가장 적었다.

또 전국에선 전남의 투표율이 35.77%로 가장 높았고, 그다음으로는 전북이 34.75%, 세종 32.37%, 광주 32.18%, 강원 28.75%, 경북 28.70%, 경남 27.59%, 서울 27.29%, 대전 26.93%, 충북 26.71%, 울산 25.97%, 부산 25.52%, 충남 25.31%, 인천 24.73%, 제주 24.65%, 경기 23.88%, 대구 23.56%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총선 사전투표는 10·112일간 실시됐으며, 투표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분증을 지참하면 전국에 설치된 3508개 투표소 어디서나 투표할 수 있었다.

또 이번 투표는 코로나19 전염병으로 인해 투표 전 직원의 안내에 따라 발열체크 후 손 소독, 일회용 비닐장갑을 착용, 투표했다.

이복수·김삼철 기자
이복수·김삼철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미국 인공위성 오늘 정오 한반도 추락 가능성 ‘경계경보’ 발령
  • 화성 봉담 아파트서 ‘불’...2명 부상, 늦은 밤 대피 소동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5일, 일)…흐리고 최대 7㎝ 눈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금)…절기상 ‘소한’ 늦은 오후부터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4일, 토)…흐리고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금)…흐리고 ‘겨울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