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사회복지공동모금회·경기복지재단, 코로나19 12억원 취약계층 지원
상태바
道·사회복지공동모금회·경기복지재단, 코로나19 12억원 취약계층 지원
  • 김삼철 기자
  • 승인 2020.04.01 16: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경기도청)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 최은숙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진석범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는 1일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함께 극복’ 협업식을 진행했다. (사진제공=경기도청)

경기도·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경기복지재단은 코로나19 특별성금으로 모인 12억원을 도내 취약계층 12천가구에 10만원 상당의 상품권(지역 화폐, 온누리상품권)으로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 최은숙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진석범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는 이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이런 내용의 '함께 극복' 협업식을 했다.

협업에 따라 3개 기관은 도내 코로나19 피해 가구 가운데 정부나 지자체 지원을 받지 못하지만 도움이 필요한 가구를 시·군 추천을 통해 선정해 지원할 예정이다.

도는 지원 대상자를 추천하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모금회를 통해 걷힌 기부금을 지원한다. 경기복지재단은 상품권을 구매해 시·군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통해 대상자에게 전달하게 된다.

최은숙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은 코로나19 함께 극복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신 경기도, 경기복지재단에 감사드리며, 향후에도 코로나19 관련한 기부금품을 적재적소에 신속하게 배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진석범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경기도, 관계 기관 등과 긴밀히 협조해 현 상황을 조기 극복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은 경기도형 재난기본소득 지급이 예정돼 있지만, 코로나19 피해 가구 중 지원 사각지대에 놓인 가구들에 대한 지원이 추가적으로 필요하다고 느꼈다경기도가 적극 행정을 통해 코로나19 피해로 인한 위기를 함께 극복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한국문화해외교류협회 서울경기지회장에 김완수 교수 위촉
  • 시흥시 배곧생명공원서 7월부터 ‘순찰 로봇’ 운영
  • 하남시 교산 신도시 교통대책 확정···“5철·5고·5광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