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윤 더불어민주당 하남 후보 "시민 안전 우선…비대면 선거운동 하겠다"
상태바
최종윤 더불어민주당 하남 후보 "시민 안전 우선…비대면 선거운동 하겠다"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0.04.01 15: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장은기 기자)
더불어민주당 최종윤 후보는 1일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장은기 기자)

4·15총선 하남시선거구 더불어민주당 최종윤 후보는 1일 기자간담회를 갖고 "하남시민의 안전과 삶이 무엇보다 중요하기에 하남시민의 안전과 방역활동에 집중하며 시민의 목소리를 경청하는 민생정책 선거운동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최 후보는 "이전과는 완전히 다른 새로운 방식의 선거운동을 지향하며 '하남 출신, 하남을 제일 잘 아는 정부여당 후보'로 하남의 미래구상을 담은 정책과 공약(GTX-D, 미사섬에 국제마이스단지 유치, 미군공여지에 대기업 본사 유치)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선거운동기간 온라인, SNS 등 비대면 유세에 집중, 모든 선거운동원들도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고 시민들과의 대면접촉을 최소화하며, 보건당국과 함께 지역 내 방역과 봉사활동을 함께 하는 선거운동으로 시민 안전을 최우선하겠다"고 강조했다

최 후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지친 시민들께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며 "'시민 앞에 정직한 정치'를 통해 코로나19 확산과 경기침체로부터 시민의 건강과 삶, 민생을 지키기 위한 정책을 최우선으로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최 후보는 예비후보기간부터 정부의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에 따라 오프라인 선거 출정식을 유튜브나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활용한 홍보로 대체하고, 하남시 민주당 시도의원들과 함께 방역 자원봉사 활동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피켓 캠페인을 이어오는 등 차분한 분위기의 선거운동에 주력해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한국문화해외교류협회 서울경기지회장에 김완수 교수 위촉
  • 시흥시 배곧생명공원서 7월부터 ‘순찰 로봇’ 운영
  • 하남시 교산 신도시 교통대책 확정···“5철·5고·5광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