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과천시의원 코로나19 고통분담
상태바
민주당 과천시의원 코로나19 고통분담
  • 김진호 화백
  • 승인 2020.03.29 18: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시의회 민주당 소속 의원 4명이 세비 30%를 반납하기로 결정해 주목받고 있다.

과천시의회 민주당 소속 시의원들은 25일 코로나19 고통 분담 차원에서 세비 30%를 반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세비 반납은 앞서 이소영(민주당) 의왕·과천 국회의원 후보가 당선되면 '세비 반납 약속 및 지방정부 선출직 공직자 세비 반납 제안'에 따른 것으로, 반납된 세비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시에 지정 기탁될 예정이다.

세비 반납 릴레이에 동참한 과천시 의원들(윤미현 의장, 박종락 부의장, 류종우·제갈임주 시의원)이소영 후보의 제안을 보고 흔쾌히 동참하기로 했다""의왕·과천을 시작으로 전국적으로 확대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안양시, 2천억원 투입 도시개발 관양그리니티시티 조성 탄력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김상호 하남시장 “미사역, 급행역으로 건의할 것”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