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원격교육 선도학교 운영···초·중·고 367개교 지정
상태바
경기도교육청, 원격교육 선도학교 운영···초·중·고 367개교 지정
  • 권영복 기자
  • 승인 2020.03.26 15: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집 온라인클래스' 학습관리· 원격교육 지원
경기도교육청이 감염병 확산 등으로 면대 면 학습을 할 수 없는 상황에 대비하는 선제 대응 방안 마련을 위해 원격교육 선도학교 367곳을 운영한다. 사진은 경기도교육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경기도교육청이 감염병 확산 등으로 면대 면 학습을 할 수 없는 상황에 대비하는 선제 대응 방안 마련을 위해 원격교육 선도학교 367곳을 운영한다. 사진은 경기도교육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경기도교육청은 코로나19 확산에 의한 학습 공백 최소화를 위해 '원격교육 선도학교' 367곳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개학 예정일인 다음 달 6일 이후 면대면 학습을 할 수 없는 상황이 발생할 경우를 대비한 선제 조치다.

도교육청이 지정한 원격교육 선도학교는 '함께 학교', '먼저 학교' 등으로 초등학교 148곳, 중학교 112곳, 고등학교 107곳 등 모두 367교다.

지정 학교 재학생들에게는 '우리집 온라인클래스'를 활용한 학습관리 등 원격교육이 이뤄진다.

도교육청은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선도학교 교사들에게 SNS 소통 등을 통해 비대면 학습 상황에서의 학년·학급별 주간 시간표 운영, 학습 출결 관리 등을 안내했다.

학교별로 원격교육 대표교사 1인을 선정하고 이들이 경기도 커뮤니티에서 정보를 공유받아 교내 다른 교사들의 원격교육을 지원하도록 했다.

원격교육 참여가 어려운 학생 지원, 보충학습 계획, 학생 상담과 생활교육 등 예상되는 문제점과 해결 방안도 모색했다.

원격교육 선도학교 학생들은 학교에서 안내하는 학습 계획에 따라 쌍방향 실시간 수업, 단방향 학습 콘텐츠 활용 수업, 과제형 수업 등으로 학습을 진행한다.

황미동 학교교육과정과장은 "비대면 원격교육이 활성화되기 위해서는 학교의 모든 교사가 함께 고민하고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도교육청은 지역 온라인 학습 지원단을 구성해 학교별·교사별 온라인 학습관리 사례 발굴과 지속적인 공유 활동으로 비대면 원격교육 역량 지원을 위해 적극 나설 방침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 일부 매장 폐쇄···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가
  • 포천시, 재난기본소득 시민 1인당 40만 원 지급 계획
  • 광명시,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하안5단지 거주 40대 여성
  • 코로나19 "인천시 선제대응·성숙한 시민의식이 함께 막는다"
  • [단독] 광주시, ‘도로구간 제외·편입’ 갈팡질팡
  • 이재명·이재정 “코로나19 중대 고비···학원 휴원 적극 협조해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