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가 만든 구내식당 풍경
상태바
코로나19가 만든 구내식당 풍경
  • 허찬회 기자  hurch01@hanmail.net
  • 승인 2020.03.16 15: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허찬회 기자)
용인시가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기위해 구내식당 테이블에 투명 아크릴판을 설치, 안전하게 식사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사진제공=용인시청)

16일 용인시청 구내식당. 용인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아크릴 소재로 제작된 가림막 72개를 테이블 위에 설치한 뒤 직원들은 2교대로 점심식사를 하고 있다.

용인시는 "직원들이 마주보며 밥을 먹는 동안에도 비말감염에 노출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 ‘간발의 차’···윤석열 40.0%·이재명 39.5% ‘초박빙’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김종인 “현실정치 떠나 일상으로 ‘회귀’”···더 이상 정치 문제 얘기하고 싶지 않아
  • 단둘이 지내면서 ‘중학생 딸 성추행하고 학대한, 친아빠 징역 6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