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한화솔루션, 대구·경북지역에 마스크 15만 장 ‘쾌척’
상태바
㈜한화·한화솔루션, 대구·경북지역에 마스크 15만 장 ‘쾌척’
  • 김정삼 기자
  • 승인 2020.02.26 10: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통해 지원

한화그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에 ‘통큰’ 지원에 나섰다.

한화그룹 주력 계열사인 ㈜한화와 한화솔루션은 26일 코로나19 특별 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지역에 마스크 15만 장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한화그룹 주력 계열사인 이들 두 회사는 대구·경북지역이 겪고 있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대구와 경북 지역에 마스크를 공급한다.

이들 회사가 기부하는 마스크 15만 장은 의료진과 면역력이 취약한 아동 및 노인, 저소득 가정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화그룹은 “사회공헌 철학인 '함께 멀리'의 정신에 따라 지역사회와 시민들이 코로나19 사태를 조속히 극복할 수 있는 지원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화그룹 계열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속적인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한화그룹(사진은 한화그룹 사옥 전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에 ‘통큰’ 지원에 나섰다.(사진=한화그룹)
한화그룹(사진은 한화그룹 사옥 전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에 ‘통큰’ 지원에 나섰다.(사진=한화그룹)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 일부 매장 폐쇄···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가
  • 포천시, 재난기본소득 시민 1인당 40만 원 지급 계획
  • 광명시,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하안5단지 거주 40대 여성
  • 코로나19 "인천시 선제대응·성숙한 시민의식이 함께 막는다"
  • [단독] 광주시, ‘도로구간 제외·편입’ 갈팡질팡
  • 이재명·이재정 “코로나19 중대 고비···학원 휴원 적극 협조해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