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18일부터 오는 20일까지 울산 1공장 휴업
상태바
현대차, 18일부터 오는 20일까지 울산 1공장 휴업
  • 김정삼 기자
  • 승인 2020.02.18 10: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현지 공장에서 만드는 와이어링 하니스 공급 끊긴 탓

현대자동차가 18일 이날부터 오는 20일까지 울산 1공장 휴업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현대차에 따르면 벨로스터와 코나 등을 생산하는 울산 1공장은 협력업체 중국 현지 공장에서 만드는 자동차 배선 뭉치인 와이어링 하니스 공급이 끊기며 이달 5~12일 휴업한 뒤 13일 가동을 재개한 바 있다.

현대자동차가 18일 이날부터 오는 20일까지 울산 1공장 휴업에 들어간다고 밝혔다.(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가 18일 이날부터 오는 20일까지 울산 1공장 휴업에 들어간다고 밝혔다.(사진=현대차)

울산1공장은 지난 13일부터 차량 생산을 시작했고 17일부터는 울산 모든 공장이 가동됐다.

모든 공장 가동을 시작하고 하루 만에 다시 멈춰선 공장이 생긴 셈이다.

현대차는 와이어링 하니스 공급량이 충분치 않아 생산라인 가동률이 50% 이하로 떨어진 탓에 울산1공장 임시휴업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1공장 외에 GV80, 팰리세이드 등을 생산하는 울산 2공장도 21일 휴업을 검토 중이다. 다른 3개 공장은 정상 가동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 기획] 우리도 마을버스 도입을…상종가 울리는 ‘광주시 마을버스 완전공영제’
  • “저금리 대출해드려요...금감원, 100% 사기”...시중은행 사칭 전화·문자메시지 '극성'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일, 화)…대체로 흐리고, 오전 인천과 경기북부·서해5도에 비
  • 성남시, 이매1동 복합청사 건립…"3개 기관 한 건물에"
  • [드론이 본 세상] ‘개미허리 아치교’로 더욱 유명세...안산 단원구 ‘구봉도’
  • [맛집르포] “내륙도시에 해물 문화 전파하고파” 40개국 다니며 40년 경력 쌓은 요리사 ‘양주 어촌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