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올 연말까지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상태바
군포시, 올 연말까지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 최석민 기자
  • 승인 2020.02.17 16: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가 올 연말까지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을 구축한다. (사진=중앙신문DB)
군포시가 올 연말까지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을 구축한다. (사진=중앙신문DB)

군포시가 올 연말까지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을 구축한다.

군포시는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20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 구축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돼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은 재난·방범 등 분야별 정보시스템을 연계하는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사업과 이를 토대로 112센터 긴급영상 지원, 112 긴급출동 지원, 수배차량 검색 지원, 119 긴급출동 지원, 재난상황 긴급대응 지원, 사회적 약자 지원 등 스마트도시 안전망 구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군포시는 총사업비 12억원(국비 6억원, 지방비 6억원)을 투입해 올 연말까지 CCTV 통합관제센터에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렇게 되면 경찰서와 소방서 등 유관기관에 실시간 CCTV 영상 제공 등 스마트도시 안전망 서비스가 가능해진다.

시 관계자는 화재 발생시 출동하는 소방관이 화재 현장의 실시간 CCTV 영상과 교통소통 정보 등을 제공받게 되고 사건 발생의 경우에도 112 신고를 받은 경찰관이 현장 인근의 CCTV 영상과 범인 도주경로 정보 등을 제공받게 돼, 11초가 급한 상황에서 신속한 대응으로 골든 타임을 확보해 시민안전 서비스가 크게 향상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전국 62개 지자체가 참여한 이번 공모는 서류평가와 현장평가를 거쳐 군포시를 비롯해 30개 자자체가 사업자로 최종 선정됐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 일부 매장 폐쇄···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가
  • 원주 '코로나19' 확진자...여주 골프장에 다녀가, 市 추가 동선파악 중
  • 화성 '코로나19' 8번째 확진자 발생‥ 400번, 1004번 버스 이용 '비상'
  • 포천시, 재난기본소득 시민 1인당 40만 원 지급 계획
  • 광명시,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하안5단지 거주 40대 여성
  • 코로나19 "인천시 선제대응·성숙한 시민의식이 함께 막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