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옥분 인천 동구의회 의원 “송림로터리 역(가칭) 신설해야”
상태바
유옥분 인천 동구의회 의원 “송림로터리 역(가칭) 신설해야”
  • 김광섭 기자
  • 승인 2020.02.17 11: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우·허식 의원과 함께 ‘역 신설 촉구’ 기자회견
인천시 동구의회 유옥분·박영우·허식 의원은 17일 오전 기자회견을 갖고 ‘송림로터리 역(가칭)을 신설해 동구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어야 한다’고 촉구했다.(사진=김광섭 기자)

인천시 동구의회 의원들이 '역 신설'을 위해 나섰다.

인천광역시 동구의회 유옥분 의원은 17일 오전 기자회견을 갖고 “동구의 낙후된 원도심에 송림로터리 역(가칭)을 신설해 활력을 불어넣어야 한다”며 '역 신설'을 관련부처와 해당 기관에 강력히 촉구했다.

유 의원은 “역이 신설되면 동구의 원도심 재생사업과 각종 개발사업에 연계돼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동구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함께 인구 유입, 기업 유치 등 사회적 효율성 증대를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송림로터리에 도시철도 3호선(지하철 또는 전기 트램)의 연장선상에서 송림로터리 역이 신설되도록 관련 부처 및 기관에 강력 촉구할 것 ▲동구의 각종 재개발·재건축 사업이 완료되는 2025년을 대비하여 송림로터리의 상권, 학군 형성을 위한 종합적인 교통 인프라 구축을 위해 노력해 줄 것도 함께 촉구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박영우·허식 의원이 함께 했으며, 회견이 있기 전 개최된 동구의회 임시회 제240회 2차 본회의에서 유옥분 의원이 ‘송림로터리 역(가칭) 신설 촉구’라는 내용으로 의정 자유발언을 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 일부 매장 폐쇄···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가
  • 원주 '코로나19' 확진자...여주 골프장에 다녀가, 市 추가 동선파악 중
  • 포천시, 재난기본소득 시민 1인당 40만 원 지급 계획
  • 광명시,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하안5단지 거주 40대 여성
  • 코로나19 "인천시 선제대응·성숙한 시민의식이 함께 막는다"
  • [단독] 광주시, ‘도로구간 제외·편입’ 갈팡질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