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코로나19 확산 방지 573개 식품접객업소 위생점검
상태바
화성시, 코로나19 확산 방지 573개 식품접객업소 위생점검
  • 김삼철 기자
  • 승인 2020.02.15 10: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청 전경.(사진=중앙신문DB)
화성시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식품접객업소 총 573개소를 대상으로 특별 위생점검에 나섰다. 사진은 화성시청 전경.(사진=중앙신문DB)

화성시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특별 위생점검에 나섰다. 시는 13일부터 내달 19일까지 외국인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관내 식품접객업소 총 573개소를 점검할 계획이다.

이번 점검은 식품위생감시원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총 14명이 직접 현장을 방문하며, 코로나19뿐만 아니라 겨울철 발병률이 높은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예방 활동도 함께 진행된다.

주요 점검사항은 ▲건강진단 및 개인위생관리 ▲영업신고사항 ▲원재료 관리 ▲식품 등의 위생적 취급에 관한 기준 관리 ▲시설 기준 ▲영업자 준수사항 여부 등이다.

위반사항 적발 시에는 관련 법에 따라 과태료 부과 등 행정 처분할 방침이다. 또한 감염병 예방을 위한 현장 위생교육과 예방법 홍보물도 함께 배포한다.

정승호 복지국장은 “시민들의 우려가 큰 만큼 철저한 위생 점검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시민들도 기침예절과 손 씻기 생활화 등 개인위생 관리를 철저히 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 40만 개와 손세정제 15,900개를 장애인과, 노인, 저소득가구에 배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석대교는 남양주·하남 모두가 상생하는 방법입니다"
  • 정부, '6.17 부동산 대책' 발표...'수도권 절반이 규제 지역'
  • 김상호 하남시장 “함께 지혜 모아 하남시교통 인프라 풀어갈 것”
  • (새얼굴) 여주 세종라이온스클럽 제10대 회장에 여완구 씨 취임
  • 용인 기흥구서 코로나19 확진환자 3명 추가 발생
  • 파주, ‘차고지 부족’으로 길가에 내몰린 버스...주변 상가 간판 가려 피해 속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