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도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집중 단속
상태바
경기도, 도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집중 단속
  • 장민호 기자
  • 승인 2020.02.13 12: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개 반 39명 투입해 931개소 점검 착수
경기도광역환경관리사업소가 도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단속을 실시한다. (사진=경기도 제공)
경기도광역환경관리사업소가 도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단속을 실시한다. (사진=경기도 제공)

경기도광역환경관리사업소가 도내 미세먼지, 폐수 등 환경오염 물질 배출 감소를 위해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집중 단속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 단속은 '2020년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통합 지도·점검 계획'에 근거한 것으로, 도내 7개 권역(공단, 남부, 남서부, 남동부, 서부, 북부, 동부) 전체 5,026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대상으로 민·관 합동 단속을 실시한다.

세부적으로는 오염대기 배출 1,235개소, 폐수 배출 1,365개소, 오염대기·폐수 공통배출 2,426개소 대상으로 ▲대기 배출시설 무허가 설치․운영 ▲대기오염 방지시설 고장, 훼손 등 비정상 가동 ▲ 고농도 미세먼지 배출 ▲폐수 무단방류 배출관 설치 여부 등을 점검한다.

광역환경관리사업소장이 점검 총괄 반장을 맡고 환경점검 1~7팀 16개 반 39명이 2월 1분기 정기 점검 대상 931개소부터 단속에 착수한다.

특히, 미세먼지 주요 오염원 단속은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해당지역 시·군 공무원, 환경NGO와의 합동단속을 추진하고 드론 등 첨단장비를 투입해 육안 점검이 어려운 단속 사각지대도 점검을 대폭 강화한다.

폐수 방류 우려가 있는 권역별 하천 대상으로는 수질 검사를 실시해 오염물질 초과 검출 시 해당 업체에 대한 특별 점검을 실시하여 폐수 무단 방류 등 위반사항이 적발될 경우 형사고발 등 강력한 조치를 시행할 계획이다.

강중호 경기도 광역환경관리사업소장은 "최근 미세먼지에 대한 환경 관리 필요성이 커짐에 따라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가 밀집되어 있는 산업단지와 상습 민원 발생 사업장 위주로 불법 환경 오염행위 단속을 강력히 실시하여 도민들에게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환경오염 불법행위를 발견한 경우 신고도 가능하다. 광역환경관리사업소는 24시간 상황실 운영을 통한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있어 환경오염 행위를 발견한 도민은 경기도콜센터 031-120로 신고하면 된다.

환경오염 불법행위 신고내용에 대해서는 확인절차를 거쳐 최저 3만 원에서 최고 300만 원까지 포상금을 지급한다. 위반업소는 경기도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원시, 우한 폐렴 의심 환자 3명 발생...격리 치료 중
  • 화성시, 마을 한복판에 공장 허가…일조권 침해 ‘집단 반발’
  • [단독]‘한국복지당’ 출범 ‘정치권 관심’···실현 가능 복지 ‘정책정당’ 태동
  • "신종 코로나 녹이는 기부천사, 여주시에 마스크 구입 비용 1억원" 기부
  • "행복한 직원이 성공의 비결" (주)성환공구, 창립 20주년 맞아
  • 침체된 국내 건설업계에 ‘반가운 단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