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경제전문가 총선 인재 영입
상태바
민주당 경제전문가 총선 인재 영입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0.02.06 14: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번째 홍성국 前 미래에셋대우 사장
18번째 이재영 대외경제정책연구원장

| 중앙신문=박남주 기자 | 민주당은 6일 총선 영입인재로 경제 전문가 홍성국(57) 전 미래에셋대우 사장과 북방경제 전문가 이재영(55) 전 대외경제정책연구원장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당 인재영입위원회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홍 전 사장과 이 전 원장을 각각 ‘4·15 총선’ 17·18번째 영입인재로 소개했다.

충남 출신인 홍 전 사장은 서강대 정치외교학과를 나와 대우증권에 입사해 2014년 최연소 사장에 취임했다. 그는 1997년 IMF 외환위기와 2008년 금융위기를 예측해 '증권계의 미래학자'로 잘 알려져 있다.

홍 전 사장은 입당식에서 "인구 감소, 환경 위험, 4차 산업혁명은 기존 질서와 기득권을 급속하게 해체할 것"이라며 "성장 신화를 이어가기 위한 새로운 사회적 기반을 만들어야하는 시대적 책무가 부여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는 오늘 미래를 위한 수많은 난제를 민주당과 함께 해결키 위해 정치를 시작한다“며 ”민주당에서 제가 가진 미래 비전을 실현해 보이겠다"고 입당 배경을 설명했다.

이 전 원장도 "경제학자로 30여 년간 연구해 온 지식과 글로벌 네트워크 경험을 살려 대한민국 경제를 한 단계 더 도약시키고 싶다"고 피력했다.

그는 구체적으로 "지난 7월 한·일 경제전쟁 땐 일본 수출규제의 부당함과 글로벌 공급사슬 교란의 부작용을 설파하며 국내외 담론과 정책방향성을 제시했다"며 문재인 정부에서 한반도 평화경제의 성공을 이뤄내겠다고 다짐했다.

경남 양산 출신인 이 전 원장은 한양대 경영학과를 나와 러시아 모스크바대학에서 경제학 박사 학위를 받후 후 대외경제정책연구원장과 한국태평양경제협력위 회장 등을 거쳐 현재 외교부 정책자문위원으로 일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6일, 화)...장맛'비비비'...최대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