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조명래 환경부장관 만나 미세먼지 현안 건의
상태바
평택시, 조명래 환경부장관 만나 미세먼지 현안 건의
  • 김종대 기자
  • 승인 2020.01.13 16: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별관리지역·공동연구용역
석탄화력 발전소 대책 마련 등
평택시를 비롯한 ‘미세먼지 공동대응 협의체’소속 지자체장들이 13일 세종시 정부청사 환경부장관실을 방문, 조명래 환경부장관을 만나 미세먼지 문제의 적극적인 협력과 지원을 요청했다. (사진제공=평택시청)
평택시를 비롯한 ‘미세먼지 공동대응 협의체’소속 지자체장들이 13일 세종시 정부청사 환경부장관실을 방문, 조명래 환경부장관을 만나 미세먼지 문제의 적극적인 협력과 지원을 요청했다. (사진제공=평택시청)

평택시를 비롯한 미세먼지 공동대응 협의체소속 지자체장들이 13일 세종시 정부청사 환경부장관실을 방문, 조명래 환경부장관을 만나 미세먼지 문제의 적극적인 협력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날 방문에는 경기남부권 정장선 평택시장과 이항진 여주시장, 충남 환황해권 김홍장 당진시장, 맹정호 서산시장이 참석했으며, 작년 12월 구성된 경기남부권-충남환황해권 미세먼지 공동협의체*’는 올해 첫 대외 활동을 장관 건의로 시작하게 됐다.

이날 방문에서 협의체는 미세먼지 대책에 대한 논의와 함께 미세먼지 특별관리지역(가칭)’지정을 위한 특별법 신설 정부 참여 국비사업을 통한 미세먼지 공동 연구용역 추진 석탄화력 발전소 대책마련 대기보전특별대책 지역 지정 제철소 전철화 전환 사업 지원 등을 건의했다.

이에 조명래 환경부장관은 경기남부권과 충남지역의 미세먼지 문제로 인한 어려움에 공감한다,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개선을 위해 정부가 적극 검토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미세먼지 공동협의체는 이번 환경부장관 건의를 시작으로 앞으로 실무담당자 정례회의와 공동 사업 추진을 통해 서로의 역량을 하나로 모아 미세먼지 문제에 공동 대응할 계획이다.

정장선 평택시장은앞으로 지자체에서 할 수 있는 노력들은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지자체에서 대책마련이 어려운 분야는 공동협의체가 힘을 모아 적극적으로 대응해 올 한 해도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서구에 ‘걷기 좋은 길’ 첫 조성
  • 파주시, 서울시 광역버스 9709번 폐선 ‘시민 불편’ 최소화
  • [단독]연천, 도 넘는 마을 이장 횡포…업체 전전긍긍 속앓이
  • 기쁜 소식 만든 평택시의회에 박수를
  • 민주당, ‘무료 공공 Wi-Fi’ 전국 확대
  • 한국당 임상수 단장 '파주시乙’ 21대 총선 출마 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