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천 과천시장, “지역 공동주택 원활한 분양 노력해 달라” 국토부에 요청
상태바
김종천 과천시장, “지역 공동주택 원활한 분양 노력해 달라” 국토부에 요청
  • 권광수 기자
  • 승인 2019.12.16 18: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양 지연으로 전입 수요 많아져 가격 급등 영향
김종천 과천시장은 최근 국토부 서울사무소에서 국토부 제1차관을 만나 현재 시가 추진하고 있는 과천지식정보타운 등 지역 공동주택의 원할한 분양에 대해 함께 노력해 달라고 요청했다. (사진제공=과천시청)
김종천 과천시장은 최근 국토부 서울사무소에서 국토부 제1차관을 만나 현재 시가 추진하고 있는 과천지식정보타운 등 지역 공동주택의 원할한 분양에 대해 함께 노력해 달라고 요청했다. (사진제공=과천시청)

김종천 과천시장은 최근 국토부 서울사무소에서 국토부 제1차관을 만나 현재 시가 추진하고 있는 과천지식정보타운 등 지역 공동주택의 원할한 분양에 대해 함께 노력해 달라고 요청했다.

김 시장은 이 자리에서 당초 일반분양으로 계획된 과천지식정보타운 S2블록의 공공지원민간 임대주택 전환은 철회돼야 한다고 설명하고, “국토부에서 장기방치건축물 정비사업으로 추진중인 갈현동641번지(구 우정병원 부지)의 공동주택 분양가 조정이 빠른 시일 내에 이뤄질 수 있도록 협조해 달라고 요청했다.

김 시장은 과천지식정보타운 내 공동주택의 분양이 계속 지연되면서 우선 분양 조건을 충족시키기 위한 전입 수요가 많아져 지역 내 전세 물량 부족 및 가격 급등에 영향을 주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김 시장은 또 지역 내 전세 시장 안정을 위해서라도 갈현동 우정병원 부지 및 사업성 저하의 이유로 사업주체측에서 분양을 미루고 있는 지식정보타운 S9블록 등의 공동주택 분양이 빠른 시일 내에 차질없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국토교통부가 S2블록을 공공지원 민간임대로 전환 추진하고 있는 것에 대해 김 시장은 지식정보타운 내 다른 블록의 공동주택 분양이 시작되지 않은 시점에서 공공지원 민간임대로 전환하는 것은 장기간 일반분양을 기다려온 주민들에게 피해를 줄 수 있으며, 정부 추진 사업에 대한 신뢰를 저하시킬 수 있으므로 당초 계획된 지구 계획대로 진행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요구했다.

갈현동 641번지(구 우정병원 부지)에 공급되는 공동주택 역시, 공익성이 우선되는 사업의 기본 취지에 부합할 수 있도록 적정한 수준의 분양가로 조정이 돼야 한다고 설명했다.

박선호 국토교통부 제1차관은 과천시가 요청한 사항에 대해 면밀히 검토하겠다. 특히 과천 지식정보타운 공공분양에 대해선 조속한 시일 내에 분양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의왕시, 백운밸리 롯데쇼핑몰 건축공사 예정대로 진행
  • 140만 원 빌렸는데 이자만 600만 원... 道, 금융 피해본 저신용자 300만 원 대출
  • 남동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공공청사 내 입주
  • 道, 청년들 정신과 외래치료비 최대 36만원 지원
  •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 '하남 미사호수공원' 수질 오염 논란
  • ‘수도이전’ 정략적인 반전카드는 ‘禁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