접경지역 시장군수협의회, 국방개혁 중단 공동성명서 발표
상태바
접경지역 시장군수협의회, 국방개혁 중단 공동성명서 발표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9.12.16 18: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옹진군은 16일 강원도 양구군 자연생태공원 목재체험관에서 ‘접경지역 시장·군수협의회 2019년 하반기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접경지역의 일방적 희생만을 강요하는 국방개혁을 즉각 중단하라는 내용의 ‘국방개혁 대응 협의회 공동성명서’를 채택했다. (사진제공=옹진군청)
옹진군은 16일 강원도 양구군 자연생태공원 목재체험관에서 ‘접경지역 시장·군수협의회 2019년 하반기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접경지역의 일방적 희생만을 강요하는 국방개혁을 즉각 중단하라는 내용의 ‘국방개혁 대응 협의회 공동성명서’를 채택했다. (사진제공=옹진군청)

옹진군은 16일 강원도 양구군 자연생태공원 목재체험관에서 접경지역 시장·군수협의회(이하 협의회) 2019년 하반기 정기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협의회엔 10개 시·군 중 9개 시·군 단체장 또는 부단체장이 참석했다.

협의회는 이날 공동성명을 통해 접경지역의 일방적 희생만을 강요하는 국방개혁을 즉각 중단하라는 내용의 국방개혁 대응 협의회 공동성명서를 채택하고, 국무총리실 산하에 가칭 접경지역 지원단조직 신설과 인천국제공항~옹진~강화~고성을 횡단하는 동서평화고속화도로건설 등을 촉구했다. , UN제재와 관계없이 우리나라 독자제재 차원에서 시행된 금강산관광 재개 촉구를 결의했다.

이와함께 접경지역 시·, ··군 상생발전 방안 제안을 통해 지역별 ··관 상생발전협의회구성·운영 등 총 15건의 상정 안건을 처리했다.

이밖에 국방부 군적폐청산위원회의 군장병 외출·외박구역 제한 폐지발표에 따라 접경지역의 숙박업·음식점 등 경제구조가 무너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협의회가 지난 21085월부터 201911월까지 ()강원연구원에 연구용역을 준 접경지역 경제·사회·문화구조 분석용역 최종 보고회 자료를 토대로 국방부 등 중앙부처에 국방개혁 2.0 개선 방안으로 건의하기로 했다.

한편, 협의회는 2020년 상반기 정기회의를 총선전에 김포시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서구에 ‘걷기 좋은 길’ 첫 조성
  • 파주시, 서울시 광역버스 9709번 폐선 ‘시민 불편’ 최소화
  • 기쁜 소식 만든 평택시의회에 박수를
  • 민주당, ‘무료 공공 Wi-Fi’ 전국 확대
  • 한국당 임상수 단장 '파주시乙’ 21대 총선 출마 선언
  • 김포시, 철도 개통 따른 대중교통 노선 3차 개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