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미세먼지 공동대응 경기도와 충남 12개 지자체 협약
상태바
오산시, 미세먼지 공동대응 경기도와 충남 12개 지자체 협약
  • 김삼철 기자  news1003@daum.net
  • 승인 2019.12.11 23: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가 경기 남부권 6개시와 충남 황해권 6시·군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공동 대응 협약 체결을 기념하고 있다.(사진제공=오산시청)
오산시가 경기 남부권 6개시와 충남 황해권 6시·군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공동 대응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오산시청)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경기 남부권 6개시와 충남 황해권 6시·군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공동 대응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평택시청에서 경기 남부권 6개 시(오산평택화성․이천안성여주시)와 충남 황해권 6개 시·군(당진보령서산서천홍성태안군)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공동협의체 구성하고 공동대응에 합의했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초미세먼지 농도 15㎍/㎥ 달성을 위해 정보 공유 체계 마련 지역 대기환경개선을 위해 모든 주체의 참여 유도·지원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공동대응을 위한 정책개발 등이다.

경기도 남부권과 충남 환항해권에 위치한 12개 시군은 석탄화력발전소와 평택 당진항, 충남석탄화력발전소가 인접하고 있어 국내에서 미세먼지가 가장 심각한 지역으로 분류되고 있다.

오산시를 포함한 경기 남부권 6개 시는 지난 9월 5일 미세먼지 협의체를 구성했다. 이번 충남권으로 확대한 공동협의체 구성을 통해 정부에 미세먼지 대책에 대해 건의하고 공동 대응책 마련에 힘을 모을 계획이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공동협의체 구성을 통해 서해 화력발전소 등 미세먼지 주요발생원의 연구 및 대책을 만들어 정부와 지자체가 함께 미세먼지 저감에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국민의힘 대통령은 누가 될 것인가?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국민의힘 서울시당 대변인단 재편성···옥재은 부위원장, 대변인 겸직 ‘임명’
  • 영종도 아파트 놀이터서 놀던 아이들 ‘기물파손죄’ 신고한 입주민 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