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 여성새로일하기센터, 대한주택관리사협회 업무 협약
상태바
오산 여성새로일하기센터, 대한주택관리사협회 업무 협약
  • 김삼철 기자
  • 승인 2019.12.10 23: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와 대한주택관리사협회 경기도지회가 2020년 공동주택사무원 양성과정을 위한 현장훈련 운영 업무 협약식을 기념하고 있다.(사진제공=오산시청)
오산 여성새로일하기센터와 대한주택관리사협회 경기도지회가 2020년 공동주택사무원 양성과정을 위한 현장훈련 운영 업무 협약식을 기념하고 있다.(사진제공=오산시청)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오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와 대한주택관리사협회 경기도지회(지회장 이선미)가 2020년 공동주택사무원 양성과정을 위한 현장훈련 운영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협약 주요 내용은 경력단절여성 경제활동 제고를 위해 직업교육훈련 현장실습에 대한 협력 직업교육훈련 훈련생 20인의 2020년 6월 1일부터 30일간 현장훈련 및 취업연계 지원 양기관의 업무 연계와 훈련의 효율성을 위해 의견 교류 및 협력 네트워크 구축이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공동주택사무원 양성과정에 더 많은 경력단절여성들이 도전하고 취업에 성공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오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와 대한주택관리사협회 경기도지회는 2016년부터 2019년까지 3년에 걸쳐 60명의 공동주택사무원을 양성했고, 올해는 훈련생 17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이선미 대한주택관리사협회 경기도지회장은 “1기 공동주택사무원 양성과정에 훈련생 3명이 대한주택관리사협회 공동주택관리사 시험에 합격했다”며, “내년에도 오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을 갖고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편미월 오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장은 “대한주택관리사협회 경기도회와 오산화성지부의 도움으로 훈련생들이 교육과 취업을 하게 돼 감사드린다”며 “내년에도 더욱 알찬 공동주택사무원 양성과정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일하기센터는 2020년에 ‘공동주택사무원 양성과정’, ‘조리실무자 양성과정’, ‘보육전문가 재취업과정’을 운영할 예정이며, 전국 최초로‘자동자 오피스마스터 양성과정’을 추진 중에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서구에 ‘걷기 좋은 길’ 첫 조성
  • 파주시, 서울시 광역버스 9709번 폐선 ‘시민 불편’ 최소화
  • [단독]연천, 도 넘는 마을 이장 횡포…업체 전전긍긍 속앓이
  • 기쁜 소식 만든 평택시의회에 박수를
  • 민주당, ‘무료 공공 Wi-Fi’ 전국 확대
  • 한국당 임상수 단장 '파주시乙’ 21대 총선 출마 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