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청소년자원봉사단 ‘LINK’ ‘유적지 해설사로 나서다
상태바
포천 청소년자원봉사단 ‘LINK’ ‘유적지 해설사로 나서다
  • 김성운 기자
  • 승인 2019.12.08 17: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개 학교 220명 학생 참여
포천시는 오는 19일까지 총 4회에 걸쳐 ‘포천 문화·역사 수호대’ 탐방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청소년자원봉사단인 ‘LINK’가 해설사로 나선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사진제공=포천시청)
포천시는 오는 19일까지 총 4회에 걸쳐 ‘포천 문화·역사 수호대’ 탐방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청소년자원봉사단인 ‘LINK’가 해설사로 나선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사진제공=포천시청)

포천시는 오는 19일까지 총 4회에 걸쳐 포천 문화·역사 수호대탐방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청소년자원봉사단인 ‘LINK’가 해설사로 나선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시는 포천 문화·역사 수호대해설사로 나선 포천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자원봉사단 ‘LINK’가 총 4코스로 구성돼 있는 포천지역 문화유적지에 대해 관내 7개 학교 220명의 학생들이 참여할 예정이라고 관계자는 밝혔다.

링크(LINK)는 지난 3월부터 11월까지 포천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조사하고 탐방하면서 이 프로그램 참여를 위한 학습교재를 제작한는 등 청소년 해설사로서 활동하기 위해 전문해설사 교육까지 받았다.

이들 청소년들은 또 지난 10월에는 직접 제작한 내고장 포천시 평화·역사·문화 탐방지도를 배부하기도 했다. 이 프로그램에 참여한 해설 단원들은 평소 무심코 지나던 장소가 숭고한 역사의 현장이라는 것에 놀라웠고, 국가를 위해 희생·헌신하신 분들을 존경하며 나라 사랑 정신을 본받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서구에 ‘걷기 좋은 길’ 첫 조성
  • 파주시, 서울시 광역버스 9709번 폐선 ‘시민 불편’ 최소화
  • [단독]연천, 도 넘는 마을 이장 횡포…업체 전전긍긍 속앓이
  • 기쁜 소식 만든 평택시의회에 박수를
  • 민주당, ‘무료 공공 Wi-Fi’ 전국 확대
  • 한국당 임상수 단장 '파주시乙’ 21대 총선 출마 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