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제2의 인생 선사하는 신중년 프로그램 종료
상태바
화성시, 제2의 인생 선사하는 신중년 프로그램 종료
  • 김삼철 기자
  • 승인 2019.12.05 00: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니어놀이교육지도사를 이수한 지도사들이 치매안심센터와 연계돼 팔탄노하1리 경로당 등 5개소로 강사활동을 하고있다.(사진제공=화성시청)
시니어놀이교육지도사를 이수한 지도사들이 치매안심센터와 연계돼 팔탄노하1리 경로당 등 5개소로 강사활동을 하고있다.(사진제공=화성시청)

화성시(시장 서철모)는 4일 100세 시대를 맞아 준비한 ‘신중년 제2인생 설계 지원프로그램’이 4개월간의 여정을 마치고 성황리에 종료됐다고 밝혔다.

퇴직자와 경력단절 여성 등 총 114명이 참여한 이번 교육은 취미나 교양 위주의 프로그램들과 달리 경제활동에 재진입 할 수 있도록 자격증 취득 및 취·창업 지원 교육으로 진행됐다.

세부 교육으로는 초콜릿마스터 자격증과정, 컴퓨터사무능력자격증과정, 시니어 놀이지도사 양성과정, 두뇌훈련지도사 양성과정 등 4개 자격증 과정과 비영리민간단체 설립 및 활용교육, 사회적협동조합창업과정, 시니어도슨트 양성과정, 상처로 성장한 여자들의 이야기와 치유밥상 총 8개이다.

교육을 통해 총 33명이 한글, 엑셀, 두뇌훈련지도사 등 자격증을 취득했다.

또한 시니어놀이교육지도사를 이수한 15명은 치매안심센터와 연계돼 팔탄노하1리 경로당 등 5개소로 강사활동을, 초코렛마스터과정을 이수한 4명은 지역 내 카페에 직접 만든 디저트를 납품하는 등 새로운 경력을 시작하게 됐다.

교육 종료 후에도 수강생들은 자발적으로 동아리를 구성해 정기모임을 가지고, 보건소와 작은도서관 등에서 봉사와 강의활동을 펼치며 지속적으로 역량을 강화해갈 계획이다.

이혜진 평생학습과장은 “평생학습을 통해 시민들이 스스로 자신의 기회와 가능성을 재발견할 수 있는 시간이었을 것”이라며, “이번 사업을 토대로 화성시만의 신중년 지원 플랫폼 사업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양시, ‘GTX C노선’ 인덕원 정차 추진 본격화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의정부천문대 신축 개관, 여러 행성 볼 수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