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버스승강장 온실텐트 재등장
상태바
동두천시, 버스승강장 온실텐트 재등장
  • 남상돈 기자
  • 승인 2019.12.04 16: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겨울 혹한에 대비해 설치했던 버스승강장 온실텐트가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어 올해 겨울 동두천시 버스승강장에 재등장했다. (사진제공=동두천시청)
지난해 겨울 혹한에 대비해 설치했던 버스승강장 온실텐트가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어 올해 겨울 동두천시 버스승강장에 재등장했다. (사진제공=동두천시청)

지난해 겨울 혹한에 대비해 설치했던 버스승강장 온실텐트가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어 올해 겨울 동두천시 버스승강장에 재등장했다.

시는 지난해 시민들이 추위를 피할 수 있도록 버스승강장 6곳에 온실텐트를 설치했고, 시민들의 추가 설치요청에 부흥해 올해에는 설치장소를 10곳까지 늘렸다.

온실텐트는 노약자와 임산부 등의 승차 인원이 많은 곳을 선정해 설치했으며, 가로 3m, 1.5m의 성인 7~8여 명이 추위를 피할 수 있는 크기로, 운행되는 버스가 잘 보일 수 있도록 투명비닐로 설치했다.

온실텐트 안쪽은 바깥기온보다 2~3도가 높아, 눈이 많이 오고 찬바람이 많이 부는 날엔 시민들의 편의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온실텐트는 올해 11월부터 내년 2월말 까지 운영될 예정이며, 이후 3월 철거 후 202011월에 재설치해 운영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2020 근로장려금 신청하세요!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