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공유지 주차장 활용 태양광발전시설 확충
상태바
고양시, 공유지 주차장 활용 태양광발전시설 확충
  • 이종훈 기자
  • 승인 2019.12.02 18: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년 13만4000kWh 전력 생산
연간 24톤 이산화탄소 저감 효과
고양시는 온실가스 저감 및 에너지자립률 향상을 위해 공유지 주차장을 활용해 친환경 에너지 시설인 태양광발전시설 확충을 추진한다. 사진은 고양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고양시는 온실가스 저감 및 에너지자립률 향상을 위해 공유지 주차장을 활용해 친환경 에너지 시설인 태양광발전시설 확충을 추진한다. 사진은 고양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고양시는 온실가스 저감 및 에너지자립률 향상을 위해 공유지 주차장을 활용해 친환경 에너지 시설인 태양광발전시설 확충을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취임 이후 신재생에너지 육성으로 에너지자립도시 조성을 주요 공약사항으로 발표하고, 2030년까지 에너지자립률 20% 달성을 목표로 하는 고양시 에너지비전 2030을 성공적으로 이행하기 위해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차량등록사업소 및 일산동구청 주차장에 태양광발전시설 설치를 추진한다.

고양시는 해당 시설물 설치를 위해 현재 실시설계 용역을 완료한 상태이며, 2020년 본예산에 사업비를 편성해 105kW의 발전시설을 설치할 예정이다. 이번에 설치되는 발전소는 매년 134000kWh의 전력을 생산할 수 있으며, 연간 24t의 이산화탄소를 저감하고 소나무 4200여 그루를 심는 효과가 있는 친환경에너지 시설물이다. 또한 주차장에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함으로써 뜨거운 햇빛으로부터 그늘을 제공하고, 우천 시 비가림막 역할도 해주는 등 주민편의도 제공한다.

아울러 고양시는 공유지 태양광시설 뿐만 아니라 에너지 자립마을 조성사업·미니태양광 설치 지원 사업 등으로 미세먼지 및 온실가스 저감 등 환경문제에 대응하고, 친환경에너지 생산설비를 확대·보급하기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