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응원하는 광명, 함께 나아가는 미래’… 청년정책 기본계획 마련
상태바
‘청년 응원하는 광명, 함께 나아가는 미래’… 청년정책 기본계획 마련
  • 장병환 기자
  • 승인 2019.11.17 14: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주택 공급· 공유공간 조성 등 39개 사업 추진
청년역량강화·주거 안정 등 4가지 전략목표 마련
하안도서관 게임메이커스페이스센터 내년 개관 등
박승원 광명시장은 11월 6일 광명라까사 호텔에서 열린 청년위원회 워크숍에서 ‘광명시 청년정책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사진제공=광명시청)
박승원 광명시장은 지난 6일 광명라까사 호텔에서 열린 청년위원회 워크숍에서 ‘광명시 청년정책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사진제공=광명시청)

 

광명시는 올해 서울대와 함께 청년 실태조사를 거쳐, 향후 5년간 추진해 나갈 청년정책 추진 계획을 수립했다.

청년정책 추진계획은 청년을 응원하는 광명, 함께 나아가는 미래라는 비전 아래 청년 역량강화주거 안정삶의 질 향상경제적 자립의 4가지 전략 목표를 세웠다.

시는 청년주택 공급, 청년예산숙의토론회, 청년인문학, 청년동 등 청년공간 설립, 청년공모사업, 광명청년의 날, 청년 건강권 강화, 24세 청년기본소득, 청년희망키움 통장, 청년면접정장대여사업, 청년문화자본 확대, 청년 안전, 광명형 청년 인턴제, 취업·창업 연계 강화 등 39개 중점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청년 및 신혼부부 주택, 2025년까지 1210호 공급

청년 실태조사(광명시 거주 청년 270명 모바일 설문조사)에 따르면, 주거와 관련된 가장 큰 어려움은 주거 비용 부담(35.5%), 주차 문제(17%), 교통문제(9.6%)으로 나타났으며, 가장 우선적으로 해야 할 청년 주거대책으로 청년주택 공급(76.3%)을 꼽았다. 이를 위해 시는 너부대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구름산지구 도시개발, 광명시흥테크노밸리 주거단지, 광명타워에 오는 2025년까지 청년주택 1210호 마련을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청년, 메이커스페이스 등 청년공간 조성

시는 경기도에서 주관한 청년공유공간 조성사업에 응모해 6억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청년들을 위한 공간 조성에 나섰다. 시는 2021년까지 철산동 평생학습원 4120평 공간에 청년전용 복합공간(청년1호점)을 만들 계획이다.

복합공간은 스터디룸 소셜다이닝 멀티미디어 공간 세미나룸 심리상담카페 휴식 공간 등을 갖추고 청년들이 직면하고 있는 현실적인 문제를 해결하고 여가생활을 함께 즐기고 교류하는 복합 열린 공간으로 만들어갈 계획이다.

또한, 2022년 이전까지 광명사거리역 주변에 청년2호점 개관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이 밖에도 창업지원센터, 광명도서관메이커스페이스를 오는 연말에 개관, 청년 창업 공간과 상담을 지원할 예정이다. 게임개발자 양성과 콘텐츠 스타트업 육성을 위해 하안도서관 게임메이커스페이스 지원센터도 2020년에 개관 준비 중이다.

'청년참여숙의 예산제민주적 모델 마련

광명시는 2020청년참여숙의 예산제를 처음으로 실시한다. 청년이 살기 좋은 광명을 만들기 위해 청년들과의 토론회를 열고 청년들의 의견을 예산에 반영할 계획이다.

청년참여숙의 예산제는 청년들이 직접 예산편성에 참여하는 것으로 새로운 정책발굴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외에도 지난 9월 대한민국 청년의 날에 청년정책 부문 대상을 받은 것을 기념해 2020년부터 광명 청년의 날을 지정해 운영할 계획이다.

시는 만 24세 청년에게 연간 100만원을 광명지역화폐로 지급하는 청년기본소득을 5년간 18000명에게 180억원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청년들에게 만족도가 높은 청년면접정장대여사업을 내년부터는 확대 운영한다.

또한 청년인문학 강좌, 청년생각펼침 공모사업 확대, 청년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컨설팅, 문화사업에 청년 소셜다이닝, 청년문화프로그램, 건강을 위한 정신건강 카페, 폴리텍대학 인재양성을 통한 취업 연계 강화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청년들이 살기 좋은 광명시를 위해 청년 주거와 공간 등 청년들의 정책 수요를 담고자 많은 노력을 하고 있으며, 모든 분야에서 청년들의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투자를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의왕시, 백운밸리 롯데쇼핑몰 건축공사 예정대로 진행
  • 140만 원 빌렸는데 이자만 600만 원... 道, 금융 피해본 저신용자 300만 원 대출
  • 남동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공공청사 내 입주
  •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 '하남 미사호수공원' 수질 오염 논란
  • 道, 청년들 정신과 외래치료비 최대 36만원 지원
  • ‘수도이전’ 정략적인 반전카드는 ‘禁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