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소방, 단독경보형감지기 역할로 주택화재 막아
상태바
양평소방, 단독경보형감지기 역할로 주택화재 막아
  • 박도금 기자  jasm8@daum.net
  • 승인 2017.07.14 15: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박도금 기자 | 양평소방서(서장 신민철)는 지난 14일 오전 6시 10분께 양평읍 양근리 연립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지만 단독경보형감지기가 작동해 인명대피와 초기진화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연립주택에 거주하는 A 모 씨(여)는 잠을 자던 중 방안의 단독경보형감지기가 울려 일어나보니 연기가 가득 차 있는 것을 확인했고 즉시 밖으로 대피했다. 마침 주택인근에서 생활폐품을 수거 중이던 B 모 씨를 발견하고 도움을 요청했고 B씨는 주택내부 확인 중 보일러 실 배관과 바닥부분에서 불길이 보여 물로 초기 진화했다.

또한, 같은 연립주택에 거주하는 이웃주민 7명도 경보음을 듣고 함께 건물 밖으로 대피했다.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었던 상황인 만큼 단독경보형감지기의 역할이 주요했다.

신민철 서장은 “단독경보형감지기가 설치 돼 있었기 때문에 연립주택 전체로 번질 수 있는 화재를 막아 피해를 최소화했다.”며 “지속적인 홍보활동을 통해 양평군 모든 주택에 주택용 소방시설이 설치보급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거주자 이 모 씨는 기초생활수급자로 소방서에서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을 보급·설치한 것이라고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금)...오후부터 곳곳에 '비' 소식, 강풍 유의
  • 박용호, 윤후덕 후보 ‘불법선거’ 신고…3선 의원이 아직도 선거법을 모르나
  • 평택 장당동 다이소에 불...직원·고객 11명 긴급 대피, 인명피해 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