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진택 경기도의원, 새솔동에 버스노선 확충 및 증차 주문
상태바
오진택 경기도의원, 새솔동에 버스노선 확충 및 증차 주문
  • 김삼철 기자
  • 승인 2019.11.15 00: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감에서 오진택 의원이 화성시 새솔동 버스노선 확충 및 증차를 촉구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오진택 도의원(더불어민주당, 화성2)은 14일 교통국에 대한 2019년 행정사무감사에서 “화성시 새솔동의 추가적인 버스노선 확충 및 증차”를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오 도의원은 “새솔동에 신도시가 형성되어 5만명의 인구 유입이 예상되고 향후 국제테마파크가 완성되면 15만의 인구가 더 유입될 것으로 전망”되며, “작년에 비해 인구가 2배 이상 증가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전혀 증차가 안되어 지역 주민들이 상당한 교통불편을 겪고 있다”며 이에 대한 시급한 대책마련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허승범 교통국장은 “새솔동의 교통문제에 대해 인식하고 있으며, 조속한 시일 내에 인근 안산시와 협의하여 지역주민의 교통불편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답했다.

오 도의원은 “단순히 노력하겠다는 말 정도로 그칠 것이 아니라, 도에 주관하여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적극적인 자세로 임하여 줄 것”과 “간담회를 하더라도 명확한 해답을 가지고 간담회에 임하라며” 교통국장을 압박했다.

오 도의원은 “인청공항 노선 확정에 대한 해답과 12월 운행이 가능하다는 교통국장의 확답”을 얻어내고, 아울러 “경원여객에 대한 지역 주민들의 불만이 가득하다며, 도에서 보다 확실하게 관리·감독해줄 것”을 요구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동탄~청주국제공항(수도권 내륙선)’ 철도망 탄력
  • 입주민 동의 없이 아파트 옥상에 이동통신 중계기 설치 논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