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외국인 대상 메디컬 이벤트 시행
상태바
인천시, 외국인 대상 메디컬 이벤트 시행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9.11.10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인천관광공사와 아인의료재단 서울여성병원은 지난 8일 인천공항 인천의료관광 홍보관에서 환승 및 출국 상대 외국인을 대상으로 메디컬 무료체험 이벤트를 시행했다.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시, 인천관광공사와 아인의료재단 서울여성병원은 지난 8일 인천공항 인천의료관광 홍보관에서 환승 및 출국 상대 외국인을 대상으로 메디컬 무료체험 이벤트를 시행했다.

이번 메디칼 무료체험은 하루 20만명 이상이 이용하는 인천공항에서 출국하는 외국인에게 혈당체크, 체성분 분석 등 간단한 검사와 함께 산부인과 상담 등 서울여성병원만의 특화된 의료서비스를 제공했으며, 특히, 시험관아기술 및 인공수정 등 난임에 대해 깊은 관심을 갖고 상담을 했다고 말했다. 2016년 중국정부가 저출산 문제해결을 위해 한자녀에서 두자녀까지로 확대하고 최근에는 산아제한정책의 전면폐지를 검토하고 있어 아이를 더 갖고자 하는 중국인 난임환자를 비롯해, 동남아 국가에서도 산부인과 관련 진료를 받고자 인천을 방문하는 외국인환자가 늘고 있어 이번 서울여성병원의 인천공항 홍보관에서의 메디컬 이벤트는 인천의 우수한 의료기술을 외국인들에게 홍보하는 계기가 됐다.

박규웅 시 건강체육국장은 “의료관광은 신성장동력 사업으로 전국 지방정부들이 모두 관심을 갖고 있는 사업이다”라며, “민과 관이 협력해 외국인환자 유치에 힘쓰고 있는 인천이 인천공항 및 인천항 등 지리적 입지를 앞세워 다른 지역보다 유리해 더 많은 외국인환자를 유치 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경기도 광주 초월읍 지역주택조합 기공식
  • 국토부 ‘광역교통 비전 2030’에 고양선, 킨텍스역 환승센터 등 반영
  • ‘김포 한강선·인천2호선 김포연장’ 사업 탄력
  • 3기신도시·지하철 연장 최대수혜지 ‘하남 스타포레’
  • '군소음법' 국회 통과, 18만 수원시민 등 군소음 피해 주민들 보상 길 열려
  • 안양시, ‘GTX C노선’ 인덕원 정차 추진 본격화